개그맨 박명수, “불법복제 이제 그만!!”

가 +
가 -

bsagagpark090224

사무용소프트웨어연합(이하 ‘BSA’, www.bsakorea.or.kr)이 올해를 ‘청소년을 위한 저작권 홍보의 해’로 정하고, 이를 위한 활동을 이끌어 갈 개그맨 박명수씨를 2009년 청소년 저작권 홍보대사로 위촉한다고 밝혔다.

BSA는 올해 사이버 범죄로부터 청소년들을 보호한다는 슬로건 아래 영화, 음악, 애니메이션, 출판, 게임 등 디지털 콘텐츠의 저작권 단체와 함께 힘을 모아 공동 홍보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며, 대대적인 온라인 홍보 캠페인을 준비하고 있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개그맨 박명수씨는 “온라인 불법복제 문제가 심화되고 있는 때에 이를 위한 홍보대사로 위촉된 것에 사명감을 느낀다”고 말하고 “특히, 2009년도를 청소년 교육의 해로 선정한 만큼 호통 개그를 통해 이를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BSA 정재훈 의장은 “저작권의 선진 환경을 위해서는 사용자들의 인식 개선이 우선되어야 하며, 이는 적극적인 홍보 활동을 통해서 가능한 일”이라며 “청소년들과 편안한 소통이 가능한 개그맨 박명수씨가 참여해 줘서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