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대학 강좌, 아이튠즈U 속으로

애플 ‘아이튠즈U’에 국내 교육 기관의 콘텐츠가 2월28일부터 등록되기 시작했다. 아이튠즈U는 애플이 평생교육 콘텐츠 공급을 위한 서비스로 이미 세계의 대학교를 비롯해 교육 단체, 도서관, 박물관 등이 참여하고 있다.

아이튠즈U는 단순히 팟캐스트처럼 강의 콘텐츠만 올려두는 것을 떠나 강좌를 개설하고 수강생을 관리하면서 과제, 시험 등 평가를 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미국, 일본, 유럽 등에서 2007년부터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번에 추가된 국가는 한국을 비롯해 브라질, 터키, 아랍에미리트다. 이로써 30개 국가의 교육 기관들이 아이튠즈U에 강좌를 개설했고, 155개 국가에서 강의를 들을 수 있게 됐다.

itunesU_01

국내에 새로 강의를 시작한 것은 고려대학교, 울산대학교, 이화여자대학교 등 3개 대학과 한국외국인학교, EBS 등 5곳이다. 아직 국내 교육 과정은 동영상으로 강의를 촬영해 올려놓는 수준이다. 2~3년 전 강의도 있고 아직 등록 자체가 어수선한 강의도 있다. 하지만 물리학, 심리학, 종교학 등 가볍게 들을 수 있는 강의들이 채워지고 있다. 울산대는 서비스 첫 날 15개 과목의 274개 영상 콘텐츠를 등록했다. 각 대학들은 올해 학교에서 열리는 강의들을 차례로 등록할 계획이다. 올해 수 백의 강의가 등록되고 교재와 시험 등 정식 커리큘럼도 운영된다.

최근 아이튠즈U 외에도 교육자원공개(OER, open educational resources)나 오픈코스웨어(OCW, open courseware) 처럼 다양한 교육 자원을 개방하는 서비스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들 교육 과정은 대개 CCL 같은 개방형 저작권 규약을 적용하고 있다. 이번에 아이튠즈U에 참여한 고려대, 울산대, 이화여대 등을 비롯해 서울대학교, 방송통신대학교등 국내 대학들도 교육 자원을 공개해 평생 교육 서비스를 하고 있다. 울산대는 지난 2009년부터 대학강의를 인터넷에 공개한 바 있다. 아이튠즈U 역시 그 연장선에 있다. 이런 오픈 커리큘럼은 국내 혹은 해외에서도 시간이나 거리, 경제 사정 등으로 교육을 받기 어려운 이들에게 대학에서 실제 이뤄지는 수준의 교육 접근권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뜻깊다.

아이튠즈U 역시 그런 과정 중의 하나다. 다만 널리 퍼져 있는 아이패드와 아이폰을 이용해 콘텐츠를 자유롭게 내려받고 아이북스를 이용한 교과서 공급 등 접근을 쉽게 만든 플랫폼이라고 보면 된다. 애플은 최근 아이튠즈U에 등록된 콘텐츠 다운로드가 10억 건을 넘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itunesU_02

이번에 국내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국내 강의도 손쉽게 등록할 수 있다. 과정을 순차적으로 등록하고 교재와 시험 문제는 OS X용 아이북스 저작도구(iBooks author)를 통해 만들고 이 모든 것이 아이튠즈U를 통해 유통된다.

아이튠즈U는 맥과 PC의 아이튠즈에서도 이용할 수 있고 아이폰과 아이패드 등에서도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 최근 교육 현장에서 아이패드를 이용하는 사례도 늘어나고 있다. 팀 쿡 애플 CEO는 지난해 10월 아이패드 미니를 발표하는 현장에서 아이패드의 교육 현장 보급이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미 미국에서는 꼭 아이튠즈U를 통한 방법이 아니어도 태블릿, 특히 아이패드를 통한 교과서 등 교육 시장이 커지고 있다.

MIT, 하버드, 스탠포드, 케임브릿지 등 많은 세계 유명 대학교들이 상당수의 강의를 아이튠즈U로 제공하고 있다. 단순 교양강좌 뿐 아니라 공학, 인문학, 자연과학, IT 등 실제 대학에서 이뤄지는 강의가 고스란히 옮겨진다. PC를 이용할 수도 있지만 아이튠즈U는 PC, 맥, 그리고 아이폰, 아이팟, 아이패드 등 다양한 플랫폼을 이용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플랫폼 장벽을 최소화하는 것이다. 태블릿을 통한 교육 시장도 더불어 성장하고 있다.

ARVE Error: no video ID set


▲태블릿을 통해 자폐아를 교육시키는 사례 소개 ☞유튜브에서 영상보기

미국 텍사스주의 매캘런 공립학교는 교육용 컴퓨터로 데스크톱PC 대신 아이패드를 채택한다. 매캘런 지역 전체에 아이패드 2만5천대, 와이파이 네트워크 구축 등 교육 인프라를 위해 2천만달러가 투자된다. 장애나 자폐증을 앓고 있는 아이들의 교육에 아이패드를 이용하는 등 교육 사례들이 재조명되기도 한다.

모바일 컴퓨팅에 대해 어떤 것이든 이야기 나누고 싶습니다. e메일 allove@bloter.net

  • 구글플러스

    블로터 아카데미, 북스, 컨퍼런스 그리고 블로터TV

    아카데미 | Academy

    북스 | Books

    컨퍼런스 | Conference

    블로터 |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