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블TV, ‘실종어린이 없는 세상’ 위해 캠페인 실시

가 +
가 -

케이블TV 협회가 실종아동 정보를 지역 채널 뉴스에 편성, 실종어린이 없는 세상 캠페인을 벌인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26일 종로 보건복지가족부 회의실에서 보건부, 어린이재단과 함께 “실종-유괴없는 아이들의 행복한 세상만들기” 캠페인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은 실종아동을 조기에 발견하고 실종아동 발생을 미연에 예방하기 위해 방송프로그램 제작과 방영에 관한 협력을 주된 내용으로 하고 있다. 케이블TV업계는 지난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을 맞아 미아예방 공익프로그램을 제작, 전국 케이블TV방송국이 공동 편성한 것을 계기로 실종아동 관련 TV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

kctacsr090826

협약에 따라 협회는 어린이재단으로부터 실종아동 신상정보를 제공받아 전국의 케이블TV방송망을 이용, ‘실종아동 찾기 안내방송’을 실시하고 ‘실종아동 발생 예방 공익광고’를 방영하고, 보건부는 범정부 차원의 아동실종․유괴예방을 위한 방송캠페인으로 활용되도록 적극 지원한다.

성기현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사무총장은 “실종어린이는 지난해에만 1만 명 가까이 발생할 정도로 심각한 사회문제로 부각되고 있어 케이블TV를 통한 사전 예방교육이 매우 중요하다는데 업계 의견이 모아졌다”며 캠페인 추진 배경을 설명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