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협, “인터넷 산업 발전 위해 아이폰 도입 서둘러야”

가 +
가 -

한국인터넷기업협회가 최근 도입 여부를 둘러싸고 소문이 무성한 애플 ‘아이폰’에 대한 공식 입장을 8월27일 밝혔다.

인기협은 성명서에서 “미국에서는 아이폰 출시가 업계의 단말기 및 서비스 개발 경쟁을 촉진, 무선 인터넷 산업이 빠르게 발전하는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며 “국내에서도 경쟁적인 시장 환경이 조성될 경우, 다양한 사업자의 참여와 기술혁신을 통해 무선 인터넷 산업이 활성화되고 서비스 품질이 향상될 것”이라고 아이폰 도입이 시장 경쟁 환경을 조성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아이폰 같은 혁신적인 단말기 도입이 국내 이용자 선택권 확대로 이어진다는 뜻도 내비쳤다. 성명서는 “이미 세계 많은 국가의 이용자들이 아이폰을 이용하고 있으며, 앱스토어를 통해서 수 만개의 어플리케이션이 공급되고 있다”며 “새로운 무선 인터넷 경험으로 국내 이용자의 눈높이가 상승, 국내 사업자의 서비스 개발 노력도 활성화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허진호 인기협 회장은 “아이폰을 비롯한 스마트폰 앱스토어 체계가 국내의 소프트웨어 및 컨텐트 개발자들에게 폭넓은 기회를 열어 줄 것이고, 더 나아가 새로운 아이디어, 창업, 기술 개발, 고용 창출, 해외 진출 등의 파급 효과로 이어지게 할 것”이라며 “하루빨리 국내에도 아이폰이 출시돼 국내 이용자들이 다양한 무선인터넷 서비스를 경험해 볼 수 있는 환경이 갖춰지고, 이를 통해 국내 무선인터넷 산업이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