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삼성, 건강관리 스마트밴드 ‘기어핏’ 공개

2014.02.25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4’가 스페인 바르셀로나 현지에서 2월24일 개막했다. 삼성전자는 기조연설에서 스마트밴드 ‘기어핏’을 소개했다. 삼성전자의 기존 ‘기어’ 시리즈와 달리 건강관리 기능에 무게중심이 쏠린 제품이다.

기어핏은 심박 측정 센서가 내장된 건강관리 밴드다. ‘기어2’, ‘기어2 네오’가 ‘갤럭시기어’를 잇는 스마트시계라면, 기어핏은 삼성의 첫 스마트밴드 제품이다. 기어핏은 삼성전자의 MWC 2014 기조연설 행사에 처음 등장했다.

gear_fit_1_500

우선 겉모습을 보자. 세로로 길쭉한 화면이 먼저 눈에 들어온다. 입는컴퓨터 제품 중에서는 처음으로 곡면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화면 크기는 1.84인치, 무게도 27g 수준으로 가볍다.

기어핏은 사용자의 심장박동을 측정할 수 있는 센서가 들어가 있고, 사용자의 움직임을 감지하는 만보계 기능이 적용됐다. 잠을 자는 동안 사람의 수면 상태를 기록하는 수면 모니터 기능도 포함돼 있다.

기어핏은 한 번 충전해 적게는 3일, 길게는 5일 정도 쓸 수 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시리즈 스마트폰과 연결해 e메일이나 문자 알림, 일정알림 등을 받아보는 기능은 기본이다. 스마트폰 없이 따로 써도 된다.

기어핏은 나이키 ‘퓨얼밴드’나 ‘핏빗’, ‘조본업’ 등과 경쟁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건강관리에 초점을 맞춘 기기라는 얘기다.

기어2, 기어2 네오와 마찬가지로 기어핏도 줄을 바꿀 수 있다. 우선 출시된 줄은 검은색과 주황색, 회색 3가지다. 삼성전자는 앞으로 패션브랜드와 협업해 다양한 모양의 줄을 출시한다는 방침이다. 기어핏은 오는 4월부터 150여개 나라에 출시될 예정이다.

gear_fit_2_500

gear_fit_3_500

sideway@bloter.net

기술을 이야기하지만, 사람을 생각합니다. [트위터] @Sideway_s, [페이스북] facebook.com/sideways86, [구글+] gplus.to/sideway [e메일] sideway@bloter.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