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I, ‘사랑의 산타 원정대’ 동참

가 +
가 -

IMI가 12월12일, 전주 롯데백화점 정문 앞에서 ‘사랑의 산타 원정대’ 출범식을 진행했다. 사랑의 산타 원정대는 연말을 맞아 전라북도 지역 내 빈곤 아동 500명에게 크리스마스 선물과 온정을 전달하고자 마련됐다. 전라북도 지자체와 어린이재단 전북지역본부, 전북지역 기업 및 단체,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했다.

산타원정대원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출범식은 축하 공연과 자원봉사자들의 산타 선서, 희망 풍선 날리기와 아이들에게 전달해줄 선물 포장 등으로 진행됐다.

IMI 산타 원정대원들은 12월13일부터 25일까지 소년소녀가정, 조손가정, 한부모가정과 아동시설 등을 방문해 선물을 전달하고 크리스마스 파티를 열어줄 예정이다.

이정훈 IMI 대표는 “크리스마스는 1년 중 아이들이 가장 기다리는 시즌이지만, 소외된 이웃들에게는 가장 외로운 시기일 수도 있다는 생각에 이번 사랑의 산타 원정대에 참여하게 됐다”라며 “연말은 물론 2010년에도 사회공헌 활동에 적극 참여, 우리 사회에 온정을 전하며 함께 성장하는 기업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출범식을 주관한 어린이재단은 UN아동권리현장을 기초로 전문 아동복지사업을 펼치는 기관이다. 전북지역본부는 1981년 정부로부터 불우이웃결연사업을 위탁받은 뒤 지금까지 전라북도 내 도움이 필요한 아동 5천여명에게 경제적 후원과 정서적 나눔을 진행하고 있다. IMI는 지난 11월, 어린이재단과 함께 저소득 위탁가정을 대상으로 ‘게임중독예방 및 올바른 게임문화 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imi_santa_01

imi_santa_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