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코-애플, "아이폰 브랜드 함께 씁시다"

가 +
가 -


   <애플 아이폰>                                <시스코 자회사 링크시스가 선보인 인터넷 전화 아이폰>

시스코시스템스와 애플이 아이폰 상표권과 관련한 분쟁을 마무리지었다. 양사 모두 아이폰이란 이름을 쓰게 된다고 한다. Apple, Cisco settle iPhone dispute  

참고로 애플 아이폰은 스마트폰이고 시스코 아이폰은 인터넷전화다. 아이폰 상표권을 보유하고있던 시스코는 애플이 지난 1월 아이폰 브랜드의 스마트폰을 선보이자 곧바로 상표권 침해 소송을 제기했고  그동안 애플과 분쟁 타결을 위한 물밑협상을 진행해왔다.
 
시스코와 애플은 상표권 공동 사용외에 보안 및 커뮤니케이션 기술 분야에서 상호 호환성을 강화할 수 있는 방법도 함께 모색하기로 했다.  그러나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시스코측에 따르면 상호호환성 부문은 애플과의 상표권 분쟁에 있어 가장 뜨거운 감자로 남아있었다.

참고할만한 포스트
시스코-애플의 iphone 상표권 협상, 왜 깨졌나
 
시스코, ‘아이폰’ 출시…그럼 애플은?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