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티맥스, 합작사 정식 출범

가 +
가 -

KT와 티맥스소프트의 합작 법인이 공식 출범했다. KT는 지난 22일 합작법인 창립행사를 가졌다.

합작법인은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자리잡았으며 사명은 KT이노츠(Innotz)로 결정됐다. 이노츠란 이노베이션(Innovation)과 제니쓰(Zenith)의 결합어로서 “최고를 지향하는 혁신”이라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KT이노츠 초대 사장을 맡게 된 최부영 대표는 “연구개발인력에게 최상의 연구환경과 근무조건을 제공하고 성과에 대한 파격적인 보상을 통해 획기적인 소프트웨어, 솔루션,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KT이노츠는 그룹 내 핵심 소프트웨어 개발과 기술지원을 수행하고 KT그룹은 이를 통해 기존사업의 경쟁력 강화와 차세대 신규 사업 발굴에 활용할 계획이다. KT이노츠의 주요한 사업영역은 모바일 클라우드 컴퓨팅(Cloud Computing) 관련 소프트웨어 연구개발과 솔루션 분야다. 모바일 클라우드 컴퓨팅이란 대용량 정보처리 기술을 모바일 기술에 접목하는 것으로 KT이노츠는 스마트폰 관련 미들웨어와 클라우드 스토리지 분야의 연구개발과 플랫폼 구축을 지원할 예정이다.

KT이노츠는 총 46명의 인력 중 약 90%인 40명이 소프트웨어 개발인력으로 구성됐으며, 프로젝트 단위에 따른 매트릭스 형 조직구성을 통해 빠르고 유연한 벤처형 기업으로 운영된다.

ktinnotz 사진 설명 : 지난 22일 진행된 KT이노츠 창립행사 사진(서울 역삼동). 왼쪽부터 표현명 KT개인고객부문 사장, 최부영 KT이노츠사장, 박대연 티맥스소프트 회장, KT 이석채 회장, 최두환 KT SD부문 사장, 박종암 티맥스소프트 사장, 표삼수 KT IT기획실장, 문진일 티맥스코어 사장.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