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담러닝, 미얀마에 디지털 교과서 제공

가 +
가 -

청담러닝이 유네스코와 스마트교실 조성 계약을 체결하고, 미얀마 공교육 시장에 디지털 교과서를 보급한다고 3월3일 밝혔다.
chungdahm_logo_01

청담러닝은 “유네스코는 회원국의 교육 환경 개선하고자  공교육 시장에 스마트 교실을 제공하고 있다”라며 “3월부터 유네스코가 운영하는 미얀마 학교 중 31곳에서 청담러닝의 디지털 교과서를 이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계약으로 미얀마의 3100여명 학생이 청담러닝의 디지털 교과서를 접하게 된다. 디지털 교과서 과목은 영어, 수학이며 주로 8~11학년 학생이 이용한다. 콘텐츠는 태블릿에 최적화됐으며, 태블릿 및 필요한 하드웨어는 유네스코가 자체 개발했다.

진현민 청담러닝 전략본부장은 “이번 계약으로 전 세계 유네스코 회원국과의 연결 고리를 확보했다”라며 “1차적으로는 동남아 전체 지역으로의 비즈니스 가능성이 높아져 스마트교실 솔루션은 물론 콘텐츠, 서비스까지 청담러닝의 교육 프로그램을 많은 국가에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청담러닝은 오프라인 영어학원을 운영하는 동시에 스마트교실 관련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특히 2012년 12월 베트남 방과후 학교 프로그램에 교육 커리큘럼을 제공하고, 같은 달 중국 공교육 시장에 스마트교육 플랫폼을 제공하면서 해외 공교육 시장 진출을 확대하고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