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으로 3D 프린팅?

가 +
가 -

최근들어 3D 프린터와 관련된 소식이 좀 주춤한 것 같다. 하지만 그동안 조금씩 발전하고 있었나 보다. 꽤 재미있고 의미있는 3D 프린터가 나왔다 이름은 ‘OLO‘다. 가장 큰 특징은 스마트폰에 연결하는 최초의 3D 프린터라는 점이다. 이제 3D 프린터까지 연결되다니. 물론 아쉬운 점이 없는 것은 아니다.

olo (1)

사진 = OLO

꼭 그래야 했나 싶을 정도로 크기는 스마트폰보다 조금 큰 정도기 때문에 출력물 크기 또한 제한을 받는다. 작동 방식은 우선, 스마트폰 위에 이 물건을 올려 놓아야 한다. 스마트폰 화면에서 나오는 백색 빛을 이용해 액체 형태의 수지를 경화시켜 쌓아올리는 방식이기 때문이다. 물론 이 출력 방식을 사용하는 ‘클립'(Clip)이란 3D 프린터가 있었다. 사용법은 이렇다. 스마트폰 앱을 켜고 출력물을 선택한 다음 OLO를 올려 놓고 프린트 용액을 부어주면 끝이다.

olo (1)

사진 = 킥스타터 ‘OLO’

olo (2)

사진 = 킥스타터 ‘OLO’ 영상 갈무리

olo (3)

사진 = 킥스타터 ‘OLO’ 영상 갈무리

프린트 속도는 1cm당 46분쯤 걸린다. 속도는 느리지만 소음이 없고 휴대가 가능하다는 게 장점이다. OLO는 아이폰과 안드로이트폰 모두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3D 스캐너나 모델링된 데이터 대부분을 사용할 수 있다. 전원은 AA 배터리 4개를 사용한다. 스마트폰 전원만 넉넉하면 되겠다. 잠깐, 만약 중간에 전화가 오면 어떻게 되는 걸까?

이 아이템은 킥스타터에 올라온 것으로, 펀딩 마감까지 16일이 남은 상태에서 펀딩 목표 금액의 23배를 모았다. 제품을 받기 위한 최소 펀딩 금액은 79달러에서 시작해 현재는 99달러까지 올라갔다. 배송은 9월이며, 우리나라까지 배송비는 29달러다.

이 글은 제품으로 보는 세상의 안테나, 펀테나 실린 글입니다. <블로터>는 펀테나와 콘텐츠 제휴를 맺고 동시 게재하고 있습니다.

네티즌의견(총 1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