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SQL 서버 2016’ 국내 출시

가 +
가 -

마이크로소프트(MS)가 2년 만에 새롭게 출시한 SQL서버 2016을 미리보기(프리뷰) 형태가 아닌 정식 서비스로 국내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한국MS는 4월6일 ‘SQL 서버 2016(SQL Server 2016)’을 출시했다. 머신러닝과 같은 데이터 분석과 예측에 대한 고객 요구에 맞춰 기존보다 더 빠른 트랙잭션 처리와 운영 분석 속도에 신경썼다.

SQL 서버 2016은 전통적인 소프트웨어 환경(온프레미스)은 물론 클라우드에서도 모두 사용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형 데이터베이스 솔루션이다. 기존 제품 대비 인메모리 성능이 강화돼 트랜잭션 처리가 최대 30배 빨라졌으며, 디스크 기반 관계형 데이터베이스(RDB)보다 100배 이상 빠른 쿼리 처리 속도를 선보인다. 사용자는 SQL 서버를 이용해 방대한 데이터를 처리하면서 실시간 운영·분석할 수 있다.

MS SQL server 2016

김우성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본부 이사는 “SQL 서버 2016은 마스터카드, 포뮬러 르노 F1 레이싱 등 다양한 고객 성공스토리를 가지고 있다”라며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이 기업의 존패를 결정짓는 시대에 SQL 서버 2016은 보다 간편하고 경제적인 방식으로 기업들이 데이터를 활용∙분석해 비즈니스를 혁신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라고 신제품을 소개했다.

MS는 이번에 제품을 선보이면서 데이터 관리와 분석에 필요한 기능을 모두 기본으로 탑재했다. 온라인 트랜잭션 처리(OLTP), 데이터 웨어하우스(DW),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I) 빅데이터, 고급분석 등 분석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추가 비용을 낼 필요 없이 사용할 수 있다. SQL 서버 트랜잭션 데이터베이스에서 직접 고급 분석 알고리즘을 설계하고 실행할 수 있게 됐다.

보안도 신경썼다. 새로운 상시 암호화(Always Encrypted) 기술을 도입했다. 유휴 데이터 및 메모리 상태에서도 데이터를 보호해주므로 응용프로그램을 변경하지 않고도 해당 응용프로그램 마스터키로 사내 데이터센터나 클라우드에서 데이터와 작업 중인 데이터, 온프레미스 및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를 모두 안전하게 보호해준다. DB에 행 수준 보안(Row Level Security, RLS), 투명한 데이터 암호화(Transparent Data Encryption, TDE) 등을 도입해 보안도 강화했다.

ms sql server 2016 security

이 외에도 R 언어와 R로 사용할 수 있는 병렬처리 알고리즘 패키지들을 데이터베이스로 통합 제공한다. R 및 SQL 서버 사용자들은 데이터 이동 없이 데이터베이스 내에서 모델을 개발하고 데이터를 저장하며 이 데이터에 대한 예측 분석을 추가할 수 있다.

이런 기능 추가에 힘입어 SQL 서버는 최신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보고서에서 미션 크리티컬한 업무 역량을 평가하는 운영 DBMS 부문에서 오라클을 제치고 비전 및 실행 역량 부문에서 모두 최상위 리더로 선정됐다.

한국MS는 SQL서버2016 발표를 기념해 6월30일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국 MS는 이벤트 기간 안에 타사 DBMS 플랫폼을 사용하고 있는 기업이 업무시스템을 이전하기 위해 SQL 서버 2016으로 서버&클라우드인롤먼트(SCE) 계약을 체결하면 라이선스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