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페이, 누적 결제액 1조원 돌파

가 +
가 -

삼성페이가 서비스 출시 약 9개월 만에 국내 누적 결제 금액 1조원을 넘어섰다. 삼성페이를 통한 온라인 누적 결제 금액은 2천억원을 넘어섰다.

지난해 8월 처음으로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출시 2개월 만에 누적 가입자 100만명을 달성하는 등 경쟁 모바일 결제 업체와 비교해 빠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갤럭시S7 출시와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 온라인 결제 서비스가 맞물리면서 사용량이 빠르게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삼성페이 측은 간편한 사용성, 강력한 보안성, 뛰어난 범용성을 바탕으로 이용자 대부분이 일상생활에서 꾸준히 사용하는 높은 재사용률을 보인것으로 보고 있다.

기존 온라인 결제는 공인인증서나 OTP 입력 등 번거로운 인증 절차를 거쳐야 하는 데 비해, 삼성페이는 지문 인증으로 결제가 이뤄진다. 현재 삼성카드, 롯데카드, KB국민카드, 하나카드로 삼성페이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향후 더 많은 카드사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samsungpay main2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페이는 출시 후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며 소비자 결제 패턴을 바꿔나가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 혜택과 최상의 서비스로 삼성페이만의 차별화되고 독창적인 모바일 결제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페이는 오프라인 결제뿐 아니라 온라인 결제, ATM 입출금, 교통카드, 멤버십 등 다양한 서비스를 모두 지원하는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다. 지난 2월 기준 한국과 미국을 합쳐 삼성페이 가입자는 500만명에 이르며, 결제 금액은 5억 달러, 우리 돈으로 약 6167억원에 이른다.

한편, 삼성전자는 ‘삼성페이 누적 결제 금액 1조원 돌파 기념 감사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는 18일부터 30일까지 삼성페이로 1회 이상 결제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총 77명에게 ‘기어 S2 클래식 로즈골드’를 증정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