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가 +
가 -

슬라이드0슬라이드1슬라이드2슬라이드3슬라이드4슬라이드5슬라이드6슬라이드7슬라이드8슬라이드9슬라이드10슬라이드11슬라이드12슬라이드13슬라이드14슬라이드15슬라이드16슬라이드17슬라이드18슬라이드19슬라이드20슬라이드21슬라이드22슬라이드23슬라이드24슬라이드25슬라이드26슬라이드27슬라이드28슬라이드29슬라이드30슬라이드31슬라이드32슬라이드33
슬라이드35

노력의 배신: 책상에는 내가 더 오래 앉아있는데… 왜?

[1만 시간의 법칙] 을 기억하는가? 어떤 분야의 전문가가 되기 위해서는 최소 1만 시간이 필요하다는 이론이다. 1만 시간은 대략 하루에 8시간씩, 약 4년을 투자한 것과 같다. 그렇다면  4년 후, 나는 정말 그 분야의 전문가가 되어 있을까?

재미있게도, [1만 시간의 법칙] 이론을 가장 먼저 주장했던 에릭슨 박사는 많은 사람들이  [1만 시간의 법칙] 을 오해하고 있으며 ‘1만’ 이라는 숫자에만 지나치게 집착하고 있다고 말한다.

실제로 중고등학교 시절, 책상에 오래 앉아 있는 학생이 꼭 전교 1등을 하는 건 아닌 것 같다. 매일매일 운동을 한다 해도 완벽한 바디라인에 최고로 건강한 것만은 아닌 것 같다.

미국 역사상 최고의 지성인으로 꼽히는 벤저민 플랭클린. 무려 50년 동안 거의 매일 체스를 두었지만, 실력은 전문가가 아닌 평범한 수준이었다고 한다.

“[1만 시간의 법칙] 의  핵심은 얼마나 오래가 아니라, 얼마나 올바른 방법으로 실행했는지에 달려 있습니다. 우리는 그동안  ‘1만’ 이라는 숫자에 집착했지, 정작 중요한  1만 시간을 보내는 ‘방법과 질’ 에 대해서는 놓치고 있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노력이 배신을 한다는 말이 나오는 거에요. 무조건 1만 시간을 채운다 한들, 미친듯이 노력한다 한들 전문가가 될까요?”

“대답은 No 입니다. 노력에는 두 가지가 있습니다. 어느 정도 ‘만족할 만한 수준’ 에는 도달 가능한, 기계적인 노력과 해당 분야의 전문가가 되는 것을 가능하게 하는 의식적인 노력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하고 있는 ‘무조건적인 노력’ 은 ‘기계적인 노력’ 차원에 불과합니다. 그렇다면 더 높은 수준에 도달하기 위해 필요한 ‘의식적인 노력’ 은 구체적으로 무엇일까요?”

“저는 세 가지를 꼽습니다. 집중하기 – 피드백 – 수정하기. 먼저,  집중은 지금 익숙하고 편안한 상황인 ‘컴포트존’ 을 벗어나는 것에서 시작합니다. 학생이라면, TV 앞의 소파를 박차고 책상에 앉아야 합니다. 무더위에 만사가 귀찮아 졌나요? ‘내가 되겠어?’,  ‘이번 생은  포기’ …… 이런 정신을 걷어 차버려야 합니다.”

“그리고 명확하고 구체적인 목표를 세워야 합니다. ‘지금 나의 점수 (한계) 는 80점, 꼭 90점으로 향상 시킬 것이다.’ 다음으로 피드백은 지금 하고 있는 것에 대해 이미 성취한 전문가들로부터 조언을 받는 것입니다. 혼자서 하는 공부나 운동이 큰 효과를 보지 못하는 이유는, 현재 하고 있는 방법에 잘못된 것이 있어도 깨닫기가 어렵기 때문입니다.”

“아무리 좋은 인강을 보고 여러 유튜브 영상을 뒤져 본들, 전문가를 직접 만나 조언을 듣는 것과 비교해 볼 때, 미세한 점을 포착하기가 어렵습니다.”

“끝으로 피드백을 통해 잘못된 것이 있다면, 즉각 수정하고 새로운 방법을 찾아야 합니다. 아이슈타인이 말했죠. 같은 방법을 반복하면서 다른 결과를 기대하는 것은 미친 짓이다.”

“도저히 믿기지 않는 능력을 지닌 사람들을 보면 도대체 어떤 것이 이들을 탁월하게 만들었을까, 지금도 궁금한가요? 강조하건대,  타고난 능력이란 없습니다. 의식적인 연습을 통해 만들어질 뿐입니다. 30여 년 연구한 결과,  ‘의식적인 노력’ 을 통해 설명되지 않는 경우는 본적이 없습니다.”

“기억하세요. 집중 – 피드백 – 수정하기. 단순히 오랜 시간을 들이는 것은 의미가 없습니다. ‘기계적인 노력’ 이 아닌 ‘의식적인 노력’ 이 필요합니다.”

이 책은 [1만 시간의 법칙]을 최초로 말했던 에릭슨 박사가 30여년의 연구를 통해 정리한 것입니다. 전문가가 되기 위한 의식적인 연습, 즉 올바른 형태의 훈련과 연습에 대한 프레임을 제시하는 가이드북입니다.

지도 밖 길을 걷는 체인지 메이커들의 이야기 – 체인지 그라운드

네티즌의견(총 5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