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베로 DBMS, 2분기 매출 확대일로

가 +
가 -

국산 DBMS 제품인 ‘티베로’가 가파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국내 시장뿐 아니라 국외 시장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으면서, 티베로 매출은 1분기 9억7천만원에서 2분기에 약 36억원으로 늘어날 예정이다.

매출과 함께 수주액도 느는 추세다. 티맥스소프트는 올해 상반기 실적을 집계한 결과, 티베로가 대형사업 및 핵심업무에 속속 도입되며 지난 2015년 상반기 대비 수주액이 78% 이상 성장했다.

장인수 티맥스소프트 대표는 “최근 국내외 시장에서 티베로의 수주가 증가하고 있는 것은 티베로 DBMS의 제품 안정성, 비용 효율성, 기술 우수성 등 세 가지 요소가 고객들에게 고루 퍼지고 있는 것을 의미한다”라며 “주요 핵심업무에 티베로 도입을 주저하고 있는 고객들이 쉽고 편리하게 티베로로 전환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정책을 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인수 티맥스소프트 사장

장인수 티맥스소프트 사장

티맥스소프트 설명에 따르면, 티베로는 최근 인도, 태국, 싱가포르, 브라질, 중국 등을 비롯한 해외 시장에서 높은 성과를 올리고 있다. 지난해 상반기와 비교해 수주가 늘어나면서 국내 시장은 물론 해외 DBMS 시장에서도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공공시장과 금융, 제조, 통신 분야 전 산업국에서 고객을 확보하고 있다.

IDC 코리아 2015년 자료에 따르면, 티맥스소프트의 국내 DBMS 시장점유율은 2014년 기준 3%에 이른다. 이 시장에서는 오라클이 60.5%를 기록하고 있다. 티맥스소프트는 이런 분위기를 단번에 뒤집지는 못하지만, 점차 영향력을 키워 전세계 DBMS 시장에서 티베로 돌풍을 주도한다는 계획이다.

티베로 패키지박스

티베로 패키지박스

티맥스소프트는 올해 말에 티베로 DBMS로 국내 시장과 해외시장에서 약 500억원 이상의 수주액 돌파를 목표로 삼았다. 공공기관의 지방 이전이 완료되면서 올 초부터 광역사업본부를 대전과 대구, 광주 등에 신설하고 핵심 지역시장에서 로드쇼를 개최하는 등 지역고객에 대한 밀착 영업 및 기술지원을 실시하며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티맥스소프트는 “티베로 DBMS의 높은 안정성과 비용절감 효과에 따라 고가의 외산 DBMS를 전환하려는 움직임이 공공시장을 비롯하여 산업 전반에 가속화되고 있다”라며 “상반기에 정부통합전산센터에 대규모로 티베로가 도입되는가 하면 기상청, 교통안전공단, 경찰청, 신한은행, 현대카드, 농협은행 등 주요 핵심업무에 도입 사례들이 지속해서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