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액션형 콘텐츠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하트펀딩’ 오픈

가 +
가 -

카카오가 8월3일, 이용자들에게 색다른 펀딩 참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액션형 콘텐츠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하트펀딩’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밝혔다. 국내 콘텐츠 크라우드펀딩 산업의 저변 확대에 기여해온 ‘스토리펀딩’을 잇는 서비스다.

heartfunding

사진=카카오

하트펀딩은 이용자가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비용을 후원하는 ‘스토리펀딩’과 달리 ‘하트’를 누르는 ‘액션’을 통해 창작자와 콘텐츠를 응원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콘텐츠에 드는 비용은 카카오가 낸다. 카카오는 “직접 후원이라는 금전적인 허들을 제거해 더 많은 창작자와 후원자가 만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하트펀딩을 기획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하트펀딩은 참여의 재미를 더하기 위해 최근 콘텐츠 서비스 추세인 ‘미션’과 ‘공약’을 활용했다. 흔히 페이스북에서 접할 수 있는 ‘좋아요 00개 이상 받으면 ~ 합니다’의 형식이다. 이용자가 창작자의 예고 콘텐츠를 보고 하트를 클릭하면 하트 달성 숫자에 따라 창작자가 미리 정해둔 공약을 단계별로 실행하는 식이다.

예를 들어 ‘<종의 기원> 숨겨진 이야기’ 펀딩을 진행하는 정유정 작가는 오는 8일까지 하트 1만개를 모으면 ‘종의 기원’의 그래픽 프리퀄인 ‘비밀의 묘지’ 를 5주간 연재하고, 하트 2만개를 모으면 추첨을 통해 200명에게 ‘종의 기원’을 선물로 증정한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하트 3만개를 달성하면 참여 독자들을 초대해 북 콘서트와 맥주 파티를 겸하는 ‘북맥파티’를 진행할 예정이다. 현재 하트펀딩을 진행 중인 정유정 작가 외에 장강명, 알랭 드 보통, 김연수, 정이현 등 유명 작가와 배우 이민호, 가수 요조가 하트펀딩 참여를 확정한 상태다.

액션으로 탄생하는 콘텐츠

하트펀딩은 창작자와 후원자 모두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시한다. ‘종이책’이나 ‘오프라인’으로만 활동하던 창작자들은 이용자들의 실시간 반응에 따라 모바일 콘텐츠를 제작하는 시도를 해볼 수 있고, 후원자들은 하트를 누르는 액션을 통해 세상에 없던 콘텐츠가 탄생하는 데 기여할 수 있다. 이 과정에서 창작자와 후원자가 쌍방향 소통 채널인 ‘파티’를 통해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는 것도 가능하다.

김귀현 카카오 스토리펀딩 서비스 총괄은 “스토리펀딩에 이어 하트펀딩을 추가로 오픈함으로써 국내 콘텐츠 크라우드펀딩 서비스의 외연을 확대하고, 새로운 콘텐츠 제작 트렌드를 제시할 수 있게 됐다”라며 “창작자와 후원자들의 반응을 토대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프리미엄 콘텐츠가 탄생하고 확산될 수 있는 플랫폼으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