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SKT, ‘T클라우드’ 닫고 ‘클라우드베리’ 열고

2016.08.19

SK텔레콤이 새로운 클라우스 서비스를 출시했다. SK테크엑스에서 운영하는 ‘T클라우드’를 대신해서 모바일 특화 개인형 클라우드 서비스인 ‘클라우드베리’를 19일 새로이 선보였다.

클라우드베리는 스마트폰에 저장된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는 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다. 휴대폰에 저장된 사진과 영상, 주소록 정보 등을 클라우드베리에 최대 36GB까지 저장할 수 있다.

그 외에 ‘숨김폴더&파일암호화’ 기능을 사용해서 자신만 알 수 있게 데이터를 보관할 수 있다. ‘숨김폴더’는 클라우드베리 기본 저장공간과 분리된 별도의 저장공간으로, 중요한 사진이나 문서를 따로 저장할 수 있다. 숨김폴더를 열기 전까지는 생성 상태는 물론, 사용량 정보도 표기되기 않기 때문에 사용자가 몇 개의 ‘숨김폴더’를 만들어서 사용하는지조차 알 수가 없다. SK텔레콤 가입자에게 제공되는 36GB 가운데 숨김폴더를 위한 용량은 4GB이며, 타 통신사 고객의 경우 18GB 가운데 2GB를 숨김폴더로 제공한다.

‘파일 암호화’는 중요한 문서나 사진 등 데이터에 사용자가 암호를 걸어 외부의 접근을 완벽히 차단하는 기능이다. 해당 암호는 서버에도 저장되지 않아 사용자 외엔 누구도 암호를 풀 수 없다.

위의석 SK텔레콤 상품기획부문장은 “SK텔레콤은 모든 고객들이 쉽고 편하게 소중한 데이터를 클라우드 서비스로 관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베리’를 출시했다”라며 “앞으로도 모바일 디지털 자산의 안전한 관리와 편의성, 연속적 사용성을 지원하고 확장하는 궁극적 클라우드 서비스로 진화시켜 나가겠다”라고 출시 소감을 밝혔다.

클라우드베리 실행 화면

클라우드베리 실행 화면

SK텔레콤은 클라우베리를 통해 ‘데이터 임시 저장공간’ 정도로 쓰이는 현재의 모바일 클라우드 활용도를 크게 높였다는 입장이다.

클라우드베리는 대부분 전화번호를 기반으로 가입하는 탓에 사용하는 이동통신사를 변경할 경우 서비스를 계속 이용할 수 없었던 T클라우드의 한계를 넘어 데이터 보관의 연속성을 보장하기 위해 아이디 체계를 도입했다. 아이디를 통해 다양한 기기를 넘나들며 데이터를 클라우드에 저장할 수 있다.

클라우드베리는 클라우드에 저장된 사진만을 관리할 수 있는 기존 클라우드 서비스와 달리, 사용 중인 스마트폰 속 사진·영상과 클라우드에 저장된 사진·영상을 한 화면에서 보며 관리할 수 있다.

사진이나 영상이 저장될 때는 월별로 자동 생성된 폴더로 나눠서 보관할 수 있으며, ‘찾기’ 기능을 통해 DSLR 같은 특정 기기에서 찍은 사진만 모아서 보는 것도 가능하다.

이 밖에도 사진 갤러리 상단에 연도별로 가장 많은 사진이 촬영된 날의 이미지를 표시해주는 ‘랜드마크’ 기능이 제공된다. ‘랜드마크’는 통상적으로 특별한 이벤트가 발생한 순간에 사진을 많이 찍는다는 점에 착안해 사용자들이 최대한 빨리 보고 싶은 사진을 찾을 수 있도록 돕기 위한 기능이다.

백업 기능도 포함됐다.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에서 클라우드베리를 이용하면 주소록, 문자, 통화기록, 일정, 웹브라우저 북마크, 애플리케이션 리스트, 알람, 배경화면, 벨소리,일부 시스템 설정값(진동 여부, 화면 회전여부, 볼륨 크기, 화면 밝기 등) 등 11개 항목을 저장할 수 있다. iOS 기반의 스마트폰은 주소록과 일정을 저장할 수 있다.

클라우드베리 기본 제공 용량은 SK텔레콤 고객은 36GB, 타 통신사 사용자는 18GB로, 경쟁사 대비 대용량의 클라우드 공간을 제공한다.

클라우드베리는 19일부터 안드로이드 기반 플레이스토어와 원스토어에서 ‘클라우드베리’ 혹은 ‘CLOUDBERRY’로 검색하면 다운로드 할 수 있으며, iOS용 앱도 앱스토어 심사가 끝나는 대로 곧 선보인다. SK텔레콤은 ‘클라우드베리’의 편의성 제고를 위해 PC전용 프로그램과 웹브라우저 버전을 향후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한편, 오는 12월31일 종료 예정인 T클라우드 고객들은 클라우드베리의 ‘데이터 가져오기’ 기능을 통해 저장하고 있는 데이터를 손쉽게 옮길 수 있다. 클라우드베리는 해당 기능을 T클라우드 종료 시점인 오는 12월31일까지 제공한다.

T클라우드 서비스는 올해 종료된다. T클라우드에 저장된 데이터는 클라우드베리로 옮길 수 있다.

T클라우드 서비스는 올해 종료된다. T클라우드에 저장된 데이터는 클라우드베리로 옮길 수 있다.

izziene@bloter.net

뭐 화끈하고, 신나고, 재미난 일 없을까요? 할 일이 쌓여도 사람은 만나고, 기사는 씁니다. 관심있는 #핀테크 #클라우드 #그외 모든 것을 다룹니다. @izzie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