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부산시와 ‘카카오페이 청구서’서비스 제휴

가 +
가 -

카카오는 9월26일 부산광역시와 ‘카카오페이 청구서’ 서비스에 대한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올해 2월19일 출시된 ‘카카오페이 청구서’는 단순 결제 수단을 넘어 공과금 고지부터 납부까지 카카오톡 내에서 해결할 수 있는 전자고지결제 서비스다.

kakaopay

사진=카카오

이번 제휴로 카카오는 ‘카카오페이 청구서’를 통해 부산시 각종 지방세의 모바일 고지·납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우선 연내 부산시 제2기분 자동차세 모바일 고지·납부가 가능해진다.

이용 고객은 추가 과금 및 앱 설치 없이 카카오톡 알림을 통해 간편하게 고지서를 월별로 관리하고 카카오페이로 바로 납부할 수 있다. 은행 영업시간 제한이나 인터넷뱅킹 이용 불편 없이 24시간 납부가 가능하다. 청구 기관 및 회사는 카카오톡에서 바로 연결할 수 있는 높은 접근성을 통한 고객 만족도 제고와 함께 우편 청구서 제작, 발송 비용 대비 평균 50% 가량의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류영준 카카오 핀테크사업총괄 부사장은  “부산광역시와의 제휴를 통해 350만 부산시민에게 ‘카카오페이 청구서’의 편리하고 안전한 지방세 고지, 납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 점을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현재 2~3개의 추가 서비스 오픈을 위해 개발에 착수하고 있으며 조만간 카드사, 보험사, 도시가스사 포함10개 이상의 다양한 빌러들을 ‘카카오페이 청구서’를 통해 만나볼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