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오피스 2010’ 출시…”오피스SW도 골라 쓰자”

가 +
가 -

한글과컴퓨터가 3월3일 호환성을 강화한 차세대 오피스SW ‘한컴오피스 2010’을 정식 내놓았다. 제품 출시와 더불어 한컴은 창립 20주년을 맞아 새 기업 이미지 통합 작업(CI)도 공개했다.

‘한컴오피스 2010’은 ▲워드프로세서 ‘한컴오피스 한글’(이하 ‘한글’) ▲스프레드시트 ‘한컴오피스 한셀’ ▲프리젠테이션 프로그램 ‘한컴오피스 한쇼’ 등으로 구성돼 있다. 한층 기능이 강화된 ‘한컴사전’과 ‘한컴타자’도 포함돼 있다.

3년6개월여 개발 기간을 거쳐 선보인 ‘한컴오피스 2010’은 주민등록번호 등 개인정보를 자동 암호화하는 ‘개인정보 보호기능’, 오피스 문서를 그대로 블로그에 포스팅하는 ‘블로그 올리기 기능’, 한글을 완벽하게 구현한 ‘함초롬 글꼴’ 지원 등 이용자들이 선호하는 기능을 갖췄다. 이번 제품은 한컴 오피스 최초로 3개월여 오픈베타 테스트를 거쳤고, 5만여명이 참여하는 등 이용자 관심도 컸다.

‘한컴오피스 2010’은 3월3일부터 e쇼핑몰 한컴샵과 전국 유통망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가정용 이용자를 위한 ‘한컴오피스 2010 홈에디션’ 패키지는 3만6천원(부가세 별도)이란 파격가에 제공한다. 기업용 및 범용 사용을 위한 ‘한컴오피스 2010 처음사용자용’ 패키지는 30만5천원(부가세 별도)이다. 온라인 다운로드로 구매할 수 있는 ‘한컴오피스 2010 홈에디션 ESD’ 버전은 패키지 가격보다 12.5% 가량 저렴한 3만1500원(부가세 별도)이다. 대량 라이선스나 연간 라이선스로 구매하는 기업에는 가격 정책이 따로 적용된다.

한컴은 ‘한컴오피스 2010’의 발표와 더불어 외산 오피스SW와 견줘 손색 없는 제품력과 호환성을 바탕으로 ‘오피스 선택의 시대’를 열겠다고 선언했다. 여러 SW 기업과 협업 체제를 구축하고 일반 이용자 체험 프로그램을 도입하는 등 다양한 서비스 전략도 공개했다.

먼저 한컴은 60일간 정품과 똑같이 사용할 수 있는 ‘한컴오피스 2010 체험판’을 3월3일부터 온라인으로 무상 배포한다. 기업 이용자를 대상으로는 6개월 동안 한컴오피스 2010을 무료로 체험해본 뒤 원한다면 값싸게 구매하는 ‘POC’ 프로그램도 선보였다.

영업 목표도 밝혔다. ‘한컴오피스 2010’ 출시에 힘입어 2010년에는 지난해보다 매출액은 11% 성장한 541억원을 올리겠다는 포부다. 영업이익률은 28~30%대까지 내다보고 있다.

한컴은 올해 신제품 출시를 계기로 주력 사업인 한컴오피스 매출을 더욱 끌어올리고 핵심 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씽크프리 오피스 및 모바일 기기용 OS, 모바일 응용프로그램 등을 통해 모바일 기기 시장에 유연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한컴은 또한 ‘한컴오피스 2010’ 출시와 창립 20주년을 기념해 11년만에 CI를 변경했다. 새로운 한컴 CI는 영문으로 ‘hancom’으로 표기되며, 변화의 역동성을 상징하는 붉은색으로 디자인됐다. 한컴 공식 홈페이지 주소도 3월3일부터 ‘http://www.hancom.co.kr’으로 바뀐다.

김영익 한컴 대표는 “취임 이후 한컴을 ‘아래아한글’로 대변되는 기업이 아닌 ‘오피스 전문기업’으로 거듭나게 하기 위해 역량을 집중해왔으며, 오늘 ‘한컴오피스 2010’의 출시는 그 첫 번째 성과물”이라며 “올 한해에는 전문SW기업으로서 한컴의 역량을 담은 오피스 제품의 확산과 신시장 개척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hancom_office_2010_model

hancom_office_2010_bo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