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쏘카, ‘테슬라 모델S’ 도입…무료 시승 이벤트 진행

가 +
가 -

차량공유 서비스 쏘카가 ‘테슬라 모델S’를 도입해 카셰어링 서비스에 나선다고 11월30일 밝혔다.
테슬라 모델S는 테슬라의 프리미엄 세단으로, 시장조사기관 IHS 조사에서 올해 3분기 북미 지역 프리미엄 세단 시장 판매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또한 주행 매니지먼트 시스템, 차선이탈경고, 주차센서, 자동 긴급 브레이크 등을 탑재해 자율주행차의 미래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에 더해 센터페시아에 자리한 17인치 터치스크린을 통해 차량 내 모든 기능을 제어할 수 있는 점은 테슬라만이 제공하는 독특한 사용자 경험이다.

쏘카는 이번 테슬라 도입을 기념해 쏘카 이용 고객인 ‘쏘친’ 50명을 대상으로 무료 시승 이벤트를 진행한다. 11월 29일부터 쏘카 이벤트 페이지에서 원하는 시승 날짜와 시간을 골라 응모하면 된다. 대여요금, 주행요금과 보험료는 모두 무료다. 추첨을 통해 선정된 당첨자는 12월6일부터 내년 1월3일까지 본인이 지정한 시간에 오전과 오후 1회 4시간씩 시승할 수 있다.

쏘카에서 도입한 테슬라 모델S는 고객 시승 이벤트 이후 친환경 전기차 카셰어링 및 커넥티드카 연구에 활용될 예정이다. 쏘카는 성동구 성수동 카우앤독 1층 주차장에 테슬라 플래그십 존을 마련하고, 테슬라 차량을 전시할 예정이다.

이재용 쏘카 대표는 “쏘카는 대한민국 카셰어링 문화를 선도해온 대표 업체로 이번 테슬라 도입 역시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는 차원에서 진행됐다”라며 “테슬라 도입을 시작으로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량 시대를 준비하며 카셰어링 서비스의 혁신을 이끌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socar_tesla

네티즌의견(총 2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