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증강현실 기술 ‘탱고’ 탑재한 폰, 레노버 ‘팹2프로’ 출시

2016.12.05

레노버가 구글의 증강현실(AR) 기술인 ‘탱고’를 탑재한 세계 최초의 스마트폰 ‘팹2 프로’를 국내에 출시했다.

phab 2 pro (1)

사진=레노버

팹2 프로는 3D 이미지 랜더링이 가능한 3개의 카메라와 주변의 물건이나 공간을 초당 25만회 이상 측정하는 센서를 통해 스마트폰에 비친 환경을 3D로 변환시키는 것이 특징이다. 탱고는 모바일 기기의 화면에 3D 공간을 구현해주는 기술 플랫폼이다. 핵심 기술은 모션 트래킹, 심도 인식, 공간 학습이다. 팹2 프로는 이 3가지 기술을 지원해 3D 환경에서 자신의 위치를 볼 수 있을 뿐 아니라, 스마트폰의 현재 위치를 파악하고 주변의 표면과 장애물을 분석해 시각화한다.

phab 2 pro (2)

사진=레노버

증강현실이라면 ‘포켓몬 고’가 먼저 떠오르지만, 실생활에서의 활용도 기대할 수 있다. 팹2 프로는 일상 생활에서 쉽게 즐길 수 있는 증강현실 기능을 통해 스마트폰의 활용성을 극대화하고자 한다. 예를 들어, 매장에서 사고자 하는 가구의 크기를 감지하고 집의 공간과 비교해 가상으로 배치해보는 식이다.

팹2프로는 6.4인치 대화면에 2560×1440 초고화질 QHD 해상도를 지원한다. 전면엔 800만화소, 후면은 1600만화소 카메라를 장착했으며, 4050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다. 프로세서는 퀄컴 ‘스냅드래곤 652’를 쓴다. 4GB 메모리에, 저장용량은 64GB다. 세계 최초로 돌비 오디오 캡처 5.1를 탑재해 노이즈 캔슬링을 지원하는 3개의 마이크가 360도 입체 사운드로 녹음한다.

강용남 한국레노버 대표이사는 “레노버는 팹2 프로를 시작으로 증강현실 기술의 대중화를 위한 생태계를 조성하고, 지속적인 혁신을 실현해 나가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레노버 팹2 프로의 가격은 59만9천원이다. 지마켓에서 단독 판매된다.

chaibs@bloter.net

뉴스, 콘텐츠, 미디어, 플랫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