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T맵’ 5.0 판올림…돌발상황도 실시간 안내

가 +
가 -

SK텔레콤의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이 5.0버전으로 판올림했다.

이번 버전의 가장 큰 변화는 ‘돌발상황 실시간 안내’다. T맵은 국토교통부, 경찰청, tbs교통방송과 함께 도로 위 돌발상황에 대한 실시간 정보를 T맵을 통해 제공한다. 실시간 교통사고 정보, 행사나 공사 등으로 인해 예고없이 발생하게 된 교통통제 같은 정보를 T맵 주행지도 위에 표시해주는 식이다.

이용자 조작화면(UI)도 편의성을 높였다. 목적지와 관련 정보를 기존보다 더욱 빠르게 조회·설정할 수 있게 했고, 자주 쓰는 메뉴를 더욱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메인 화면 디자인을 개선했다. 특히 운전자가 가장 즐겨 방문하는 3개 목적지까지의 소요시간을 메인화면에 표시하고, 주행 전 설정하거나 확인이 필요한 소리메뉴와 주변 주유소 확인 메뉴를 상단에 표기해준다.

고속도로 주행 화면도 개선됐다. 이전 T맵에서는 고속도로 모드에서만 제공되던 톨게이트와 주유소 정보를 해당 모드를 끄고 일반 주행 지도에서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음성검색엔 음성인식 스피커 ‘누구’에 적용한 것과 똑같은 인공지능(AI) 기능이 추가됐다. SK텔레콤은 T맵에 AI 기반 딥러닝 방식으로 사용 이력이 있는 목적지나 주소에 대한 T맵의 음성 인식률을 높였다고 밝혔다. 주행 중 안내 목소리도 T맵 고객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성우 콘테스트를 통해 선발된 남녀 성우 목소리를 적용했다.

SK텔레콤은 T맵 인증시 기존 사용자 휴대전화 번호 인증 외에 새롭게 ‘T아이디’ 체계를 도입한다. T맵 사용자들은 ‘T아이디’ 인증을 통해 기기나 통신사를 변경하더라도 여러 단말기에서도 최근에 찾아간 길과 즐겨찾기, 운전습관 점수 등을 한번에 관리할 수 있게 됐다.

SK텔레콤 이해열 T맵사업본부장은 “고객들이 그간 T맵에 제안해준 사항들을 적극 받아들여 더욱 보기 편하고, 사용하기 편한 T맵 5.0버전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사용자들의 운전 편의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기능을 개발하고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skt_tmap_5.0

네티즌의견(총 1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