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IoT 플랫폼 ‘안드로이드 씽스’ 개발자 프리뷰 공개

가 +
가 -

구글이 안드로이드 기반 사물인터넷 플랫폼 ‘안드로이드 씽스‘ 개발자 프리뷰 버전을 12월13일 공개했다.

안드로이드 씽스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기반으로 사물인터넷 제품을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특히 안드로이드 개발도구, 안드로이드 API부터 구글 인프라 서비스까지 쉽게 활용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사물인터넷 기기의 센서 및 디스플레이 조절이 가능하다. 구글은 안드로이드 씽스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하드웨어를 따로 제작하기도 했다. 하드웨어는 파트너 기업들이 개발하며 인텔 에디슨, NXP 피코, 라즈베리파이3가 포함됐다. 각 하드웨어는 시스템온칩(SoC), RAM, 무선 통신 장치 등이 장착돼 있다.

Android_Things_03

▲안드로이드 씽스 구조(출처:안드로이드 씽스 홈페이지)

구글은 과거에 ‘브릴로’라는 사물인터넷 플랫폼을 개발한 바 있는데, 이번 안드로이드 씽스는 브릴로에서 얻은 노하우와 피드백을 기반으로 만들었다. 또한 사물인터넷 환경을 위한 통신 규약 ‘위브’를 지원하며 외부 스마트 전구, 스마트 카메라, 스마트 온도계 제품 등과 연동해서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Android_Things_02_weave_logo-RE

안드로이드 씽스와 관련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제공되며, 하드웨어 종류, 구입처, SDK와 설치방법, 예제 코드 등을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