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달러만 보내줘, 슬랙으로”…페이팔, 챗봇 송금 서비스 출시

가 +
가 -

페이팔이 메신저에서 이용할 수 있는 챗봇 송금 서비스를 내놨다.

페이팔은 2월7일(현지기준) 기업용 메신저 서비스 ‘슬랙’에서 페이팔 계정을 이용해 돈을 보낼 수 있는 ‘페이팔 봇’을 선보였다. 페이팔이 공식으로 선보인 첫 번째 챗봇이다.

지금까지 페이팔은 마이크로소프트(MS), 애플, 페이스북 등과 손을 잡고 여러가지 송금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다. 지난 2015년에는 MS 아웃룩닷컴과 연동한 이메일 송금 서비스를, 지난해 11월에는 스퀘어캐시, 벤모, 등과 손을 잡고 시리 음성인식 기능을 활용한 P2P 결제 서비스 등을 제공했다. 이달 초 들어서는 페이스북 메신저를 통해 송금할 수 있는 봇 서비스를 시범 운영중이다.

MS 아웃룩 서비스에서 페이팔 계정을 이용해 이메일 송금을 하는 과정.

MS 아웃룩 서비스에서 페이팔 계정을 이용해 이메일 송금을 하는 과정.

이번에는 슬랙을 이용했다. 슬랙에서 페이팔 봇을 이용하려면 우선 ‘슬랙 앱 디렉토리‘에서 ‘페이팔 봇’을 찾아 내려받아야 한다. 그러면 페이팔 봇 사용 준비 끝이다. 송금을 하고 싶으면 슬랙 대화창에 아래와 같이 입력하면 된다.

/PayPal send $(금액) to @(돈 받는 사람)

그러면 자동으로 슬랙에서 페이팔 화면이 뜬다. 해당 화면에서 페이팔 계정으로 로그인 하면 송금이 이뤄진다. 페이팔 봇으로 거래 당 한 번에 최대 1만달러, 우리돈으로 약 1100만원까지 송금할 수 있다.

페이팔 봇은 현재 미국, 유럽, 호주, 캐나다 등에서만 슬랙을 통해 사용할 수 있다. 페이팔 쪽은 블로그를 통해 “점점 다양한 서비스와 연동하는 식으로 자사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겠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