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롯데리아·세븐일레븐, ‘포켓몬 고’ 포켓스톱 된다

2017.02.23

나이언틱과 포켓몬코리아는 ‘포켓몬 고’의 국내 파트너십을 확대하기 위해 편의점 프랜차이즈인 세븐일레븐, 햄버거 프랜차이즈 롯데리아 등과 제휴를 체결했다고 2월23일 밝혔다.

pokemon go (2)

사진=나이언틱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전국 세븐일레븐 편의점 전국 8500개 매장은 ‘포켓스톱’이나 ‘체육관’으로 지정돼 각종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롯데리아 역시 전국 매장 중 2459개는 포켓스톱으로, 250개는 체육관으로 지정된다. 이번 제휴를 통해 그간 대도시 위주로 몰려있던 포켓스톱과 체육관이 전국적으로 확대되는 부가 혜택도 생겼다.

pokemon go (6)

사진=나이언틱

포켓스톱은 ‘포켓몬 고’ 플레이를 위해 필요한 몬스터볼, 수퍼볼, 라즈열매, 나나열매 등이 나오는 장소다. 플레이어들은 ‘포켓몬 고’를 플레이하면서 아이템 획득을 위해 포켓스톱을 찾게 되고, 이 과정에서 세븐일레븐이나 롯데리아에 방문하게 될 수도 있다. 위치기반 게임인 ‘포켓몬 고’만의 수익 방법이다.

나이언틱은 “이번 제휴를 시작으로 국내 이용자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다양한 파트너십을 확대, 지역에 상관없이 모든 이용자가 ‘포켓몬 고’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pokemon go (5)

크리스피크림도넛도 된다

chaibs@bloter.net

뉴스, 콘텐츠, 미디어, 플랫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