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올해 공공 SW·ICT 장비 사업규모 4조원

가 +
가 -

올해 공공부문 소프트웨어(SW)·정보통신기술(ICT) 장비 사업에 4조757억원이 투입될 전망이다.

정보보호 분야에 투자될 예산은 4천억원으로 잡혔다. 정보보호산업진흥법에 따라 조사대상이 사립대학·대학원까지 추가돼 전년도 수요예보 때 예산규모인 2944억원보다 크게 증가했다.

Public Sector

미래창조과학부와 행정자치부는 2017년 공공부문 SW‧ICT장비 ‧정보보호 수요예보 조사 결과를 3월20일 발표했다.

2017년 공공부문(2152개) SW·ICT 장비 총 사업 예산은 4조757억원으로 전년대비 1.7%(693억원) 증가했다. SW는 전년대비 4% 증가한 3조1260억원, ICT 장비는 5.2% 상승한 9497억원으로 집계됐다.

국가기관은 1조4876억원(36.5%), 지자체‧교육기관‧공공기관은 2조5881억원(63.5%)을 집행할 예정이다.

Public Sector_1

SW 사업 중 SW 구축 사업예산은 2조8455억원(91%), SW구매 2805억원(9%)으로 집계됐다.

SW구축 사업은 전년대비 1214억원(4.5%) 증가했고, 운영 및 유지관리 사업이 1조6745억원으로 전년대비 1050억원(6.7%) 늘어났다. SW 개발사업 규모는 전년대비 277억원(3.5%) 줄어든 7647억원이다.

SW 구축 사업 금액별로는 중소기업 사업 영역인 40억원 미만 사업은 1조7334억원으로 전년대비 1624억원(10.3%) 확대된 반면, 80억원 이상 사업이 7400억원으로 전년대비 921억원(11.1%) 감소했다.

Public Sector_2

SW 구매 사업 예산은 지난해와 동일하다. 이 가운데 보안 SW 구매 예산이 638억원으로 전년대비 108억원(20.4%) 증가했다. 시스템 관리 SW는 209억원으로 49.0%나 줄었다.

Public Sector_ICT

ICT 장비 구매 사업예산은 총 9497억원이 책정됐다. 컴퓨팅 장비는 전년대비 3.1% 증가한 7217억원, 방송 장비는 전년대비 4.0% 증가한 311억원이나 네트워크 장비는 27.5% 줄어든 1970억원에 머물렀다.

Public Sector_Security

2017년 공공부문 정보보호 투자는 전체 구매수요예산 495억원 가운데 공공기관에서 절반 이상인 2097억원을 투자한다.

하드웨어(HW) 예산이 1502억원으로 가장 많다. 정보보호서비스 예산은 1426억원, SW는 1167억원 순으로 나타났다. 공공부문은 전체 예산의 66.8%를 상반기에 집행할 예정이다.

Public Sector_Security1

곽병진 미래창조과학부 소프트웨어산업과장은 “SW 기업들이 수요예보 조사 결과를 활용해 사전에 기술 개발과 사업 기획을 준비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있다”라며 “향후 4차 산업혁명 준비 관련해 클라우드,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신기술 분야를 수요예보 조사에 반영해 활용할 수 있도록 개선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공공부문 SW‧ICT 장비 수요예보는 국가기관, 지자체, 교육기관, 공공기관 총 2152곳을 대상으로 조사된 결과다. 정보보호 분야는 정보보호산업진흥법에 따라 공공부문에 사립대학·대학원을 추가해 총 2546개 기관을 대상으로 조사됐다.

이들 조사결과는 SW산업정보종합시스템, 중소ICT장비정보시스템, 정보보호산업진흥포털에서 제공된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