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윈도우 스토어에서 ‘우분투’ 다운로드 지원

가 +
가 -

윈도우 스토어에서 ‘우분투’를 내려받을 수 있다. 지난 7월10일(현지시간) <더버지>가 이같은 내용을 보도했다.

우분투는 데비안 GNU/리눅스에 기초한 고유한 데스크톱 환경인 유니티를 사용하는 리눅스 배포판이다. 오픈소스로 사용할 수 있는 컴퓨터 운영체제다. 마이크로소프트(MS)는 올해 초 있었던 ‘빌드2017’에서 우분투를 윈도우 스토어에서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물론, 우분투는 윈도우 스토어가 아니더라도 사용할 수 있다. 다만 윈도우를 판매하는 MS에서 우분투를 윈도우 스토어에 집어넣은 것은 시사하는 바가 있다. <엔가젯>은 “MS가 과거에는 윈도우 판매를 보호하는 데 관심이 있었지만, 지금은 서비스를 푸시하는데 더 많은 관심이 있다”라고 평했다.

다운받은 우분투는 기존 윈도우10에 영향을 주지 않는 일종의 가상공간에서 동작한다. 아이들을 모래판에서만 안전하게 놀도록 만든다는 데서 유래한 ‘샌드박스’라고 불리는 기술이다. 우분투를 쓰고자 하는 사용자는 ‘제어판→프로그램 제거’ 탭으로 이동해 ‘Windows 기능 켜기/끄기’에서 리눅스용 윈도우 하위시스템을 클릭하고 우분투로 리부트하면 된다.

네티즌의견(총 2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