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얇아진 베젤…LG ‘V30’ 이미지 유출

2017.08.17

유출된 LG 'V30'의 렌더링 이미지

유출된 LG ‘V30’의 렌더링 이미지

8월31일 공개될 예정인 LG ‘V30’의 렌더링 이미지가 유출됐다. IT 전문 블로거 에반 블래스는 8월17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evleaks)에 LG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V30의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다. 에반 블래스는 사전 제품 정보 유출로 유명하다.

유출된 V30 제품 이미지를 보면 화면 테두리를 둘러싼 베젤이 최소화된 모습이다. LG전자는 올해 상반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G6’부터 ‘베젤리스’ 디자인을 적용해왔는데, V30의 베젤은 G6보다 더 얇다. LG전자는 “V30 베젤을 줄이기 위해 스마트폰 전면에 있던 자사 로고를 후면에 배치했다”라고 미리 밝힌 바 있다. 이는 이번에 유출된 이미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LG전자는 V30 특장점으로 화면과 카메라를 강조해왔다. V30에는 18대9 화면비의 6인치 OLED 풀비전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는데, 이번 유출 이미지를 통해 어떤 디자인으로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는지 확인할 수 있다. LG전자가 미리 공개한대로 V시리즈의 상징이었던 세컨드스크린 역시 빠진 모습이다.

후면 디자인을 살펴보면 G6와 비슷한 모습이다. 듀얼 카메라 사이에 있던 플래시 등이 듀얼 카메라 오른쪽으로 이동한 모습이 가장 눈에 띄는 변화다. LG 스마트폰의 패밀리룩으로 자리 잡은 후면 지문인식 센서 겸 홈버튼은 여전하다. LG전자는 스마트폰 최고 수준의 조리개 값 F1.6을 탑재하고, 고급 카메라에 쓰이는 글라스 렌즈를 채택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8월31일 오전 9시(현지시간)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7’이 열리기 하루 전날,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마리팀 호텔에서 V30을 공개할 예정이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