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애플, LTE 지원하는 3세대 ‘애플워치’ 공개

2017.09.13

사진=애플

애플이 지난 9월12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 신사옥 애플파크에 있는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X’, ‘아이폰8’, ‘아이폰8플러스’ 그리고 애플워치 3세대 (이하 애플워치3)를 공개했다. 애플워치3은 LTE 통신을 지원해 스마트폰 없이도 전화를 사용할 수 있게 됐고, 스트리밍으로 음악도 들을 수 있게 됐다.

사진=애플

애플워치3은 아이폰과 같은 번호를 공유한다. 애플의 블루투스 이어폰과 조합하면 좀 더 자유로운 활용이 가능하다. 듀얼코어 프로세서가 탑재돼 있어 좀 더 빠른 응용프로그램 실행 시간과 부드러운 그래픽을 제공한다. 와이파이, 블루투스는 물론 전력 효율도 향상시켰다. 애플은 “온종일 배터리 수명을 유지하면서 크기를 이전과 거의 동일하게 유지했다”라고 말했다. 그 외에 야외 운동이나 등산 활동 등을 지원하는 기압 고도계가 들어갔다는 점도 눈에 띈다. 외형적인 변화는 그리 크지 않은데, 크라운 부분에 빨간색으로 포인트를 줬다.

제프 윌리엄스 애플 최고 운영 책임자는 “셀룰러 기능을 추가하면 사람들이 애플워치를 사용하는 방식이 바뀌고, 아이폰과의 연결 여부와 상관없이 새로운 자유를 느끼리라고 생각한다”라며 “워치OS4와 결합한 애플워치3은 건강한 삶을 위한 궁극의 기기(ultimate device)”라고 말했다. 애플워치3 GPS+셀룰러 모델은 399달러에서 시작하고 셀룰러가 없는 모델은 329달러에서 시작한다. 최초 출시국에 한국은 포함되지 않았으며, 국내 출시는 미정이다.

사진=애플

사진=애플

사진=애플

사진=애플

사진=애플

사진=애플

사진=애플

사진=애플

사진=애플

 

 

 

chaibs@bloter.net

뉴스, 콘텐츠, 미디어, 플랫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