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 +
가 -

번역·언어 사업은 미래 사업으로 회자하고 많은 기업이 이 분야를 연구하고 있다. 통합 번역 플랫폼 플리토는 그중 한 곳이다. 번역에 지속적인 투자와 서비스 개발을 해오고 있는 플리토가 이번에 가능성을 인정받아 해외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플리토는 투자 유치와 함께 서비스 전면 개편을 알리며 제2의 도약을 선언했다.

코로프라 넥스트, “플리토 비전 높게 평가해”

플리토는 일본의 대형 소셜게임 기업 코로프라사의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털(CVC) 코로프라 넥스트로부터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9월18일 밝혔다. 투자 유치까지는 총 8개월 정도 소요됐으며, 투자액은 밝히지 않았다.

(좌) 야마카미 신타로 코로프라 넥스트 대표 (우)이정수 플리토 대표

야마카미 신타로 코로프라 넥스트 대표(왼쪽)과 이정수 플리토 대표

최근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분야에 집중적으로 투자해 온 코로프라 넥스트는 크게 VR 관련 펀드인 ‘이멀시브 컴퓨팅 펀드’와 ‘넥스트 제너레이션’ 펀드, ‘제너럴 인베스트먼트’ 펀드를 진행중이다. 플리토의 출자가 이뤄진 것은 제너럴 인베스트먼트 펀드로, 주로 폭넓은 투자를 진행 하며 한국 투자에 적극적인 방침을 가지고 있다.

해외 기업 투자 의지가 강했던 코로프라 넥스트는 플리토 투자 이유를 “통합번역 플랫폼으로서 플리토의 역량 및 번역쿼리 집약을 통해 언어 데이터를 축적, 정제, 제공하는 기업으로서의 전망을 높이 평가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코로프라 넥스트는 이전에도 외국어·인공지능과 관련한 분야인, 바코드를 읽어 상품정보를 다언어로 보는 서비스 ‘페이크’와 일본 거주 외국인을 대상으로 인공지능으로 최적화된 구직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 ‘재팬웍스’에 투자한 바가 있다.

 

플리토는 2012년 9월 집단지성 플랫폼으로 출범했다. 이후 전문 번역가, 인공지능 번역을 종합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번역 플랫폼으로 발돋움해왔다. 최근에는 누적된 언어 데이터를 유수의 글로벌 기업에 판매함으로써 세계 시장 속에서 가능성을 입증하기 위해 노력했다. 현재 플리토는 다양한 투자사를 통해 누적 1400만 달러 (약 157억원)의 투자를 받았다.

플리토는 “인공지능 번역 기술이 보편화 되면서 각국 대기업들이 자국민들을 대상으로 한 인공지능 번역 서비스 개발에 매진 중이다”라며 “이를 위하여 플리토를 통해 언어 데이터를 구매하고 있는데, 특히 일본이 동경올림픽과 관련해 번역기 개발에 관심이 많다”라고 밝혔다. 이어 “플리토는 2015년부터 일본 기업들에 언어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런 파트너십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라며 “이번 투자를 통해 B2B부터 C2C까지 일본 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전개해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실시간 음성 번역 기능 추가, 디자인 개편

플리토는 설립 5주년을 맞이해 대대적인 서비스 개편도 진행했다.

주요 개편 사항은 ‘고도화된 실시간 음성 번역 기능’이 추가된 것이다. 음성 번역을 요청하면 인공지능이 음성을 인지해 번역 결과를 실시간으로 보여준다. 방언, 신조어, 비문 등 인공지능이 해결할 수 없는 부분은 바로 번역가들에게 전달해 결과를 받아볼 수 있다.

플리토는 “정확한 번역 결괏값을 제공하기 위한 프로세스”라며 “잘못된 번역 결과가 나오면 사용자가 문장을 매만져 번역을 다시 시도해야 하는 기계 번역기의 사용과 차별화되는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누적되는 번역 데이터는 학습 과정을 거쳐 인공지능에 바로 반영된다”라며 “새로운 단어와 시대에 맞는 번역 결과를 지속해서 학습하는 인공지능 번역 시스템을 만들어가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사용자 경험 향상을 위한 디자인 개편도 이뤄졌다. 인공지능·유사 번역을 이용할 때 필요했던 로그인 절차를 생략하는 등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대폭 개선해 편의성을 높였다.

이정수 플리토 대표는 “설립 5주년을 맞이해 시행한 이번 서비스 개편은 지난 5년간 누적된 플리토의 땀과 기술력이 집약된 결정체”라며 “해외 투자 유치 및 매출 성장세를 통해 플리토의 새로운 성장 비전과 잠재력이 세계 시장에서 입증되고 있는 만큼 사용자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개편된 플리토 앱은 9월18일부터 iOS안드로이드에서 이용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