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판교에 자율주행 실증단지 구축한다

가 +
가 -

KT가 경기도 ‘판교제로시티 자율주행 실증단지 구축사업’에 참여한다고 10월9일 밝혔다.

KT는 2019년 12월까지 자율주행 실증단지 구축을 완료할 계획이다. 총면적 43.2만㎡(13만평)에 이르는 판교제로시티 조성 사업에 맞춘 일정이다. 사업규모는 200억원 이상이다.

판교제로시티 5G 무선망 설계 예시도

▲판교제로시티 5G 무선망 설계 예시도

KT는 올해까지 판교제로시티에 5G 시범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관련 인프라를 조성해 2019년까지 세계 최초로 거주지역을 대상으로 하는 5G 자율주행 실증단지로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보안성이 강화된 전용 LTE와 WAVEWireless Access for Vehicle Environments. 차량이 고속 이동환경에서 차량간 또는 차량과 인프라간 패킷 프레임을 짧은 시간내에 주고 받을 수 있는 무선통신 기술이다. 국제전기전자기술자협회(IEEE)가 표준으로 정한 802.11a/g 무선랜 기술을 차량환경에 맞도록 개량한 통신 기술이다. close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V2XVehicle-to-everything. 차량간 통신 및 차량과 신호등, 도로 등 교통 인프라간의 통신을 의미한다.close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한다.

판교에 구축 예정인 LTE-WAVE 하이브리드 V2X 네트워크 예시.

▲판교에 구축 예정인 LTE-WAVE 하이브리드 V2X 네트워크 예시

이외에도 자율주행 도로 감시, 보행자 보호, 도로 환경 감시 등 자율주행의 안전을 지원하는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구축한다.

판교제로시티는 일반 차량과 보행자가 존재하는 환경에서 자율주행 차량이 정기적으로 운행되는 실증단지로 구축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서는 안정적인 네트워크 환경과 IoT 센서와 차량에서 수집되는 대용량 데이터 처리가 중요하다. KT는 이번 사업 참여를 통해 자율주행 인프라 구축 역량을 시장에서 인정받았을 뿐 아니라 관련 기술을 더욱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자율주행차의 안전운행을 지원하는 IoT 서비스 예시

▲자율주행차의 안전운행을 지원하는 IoT 서비스 예시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은 “판교제로시티 자율주행 사업 추진을 시작으로 자율주행 관련 국내 V2X 및 인프라 사업을 선도하겠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