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 경찰청 ‘선진치안정보시스템’에 티베로 공급

가 +
가 -

국내 기업용 소프트웨어 업체 티맥스소프트가 소프트웨어 국산화에 노력하며 외산 제품을 대체하는 윈백 사례를 하나씩 보여주고 있다. 티맥스소프트는 최근 진행된 경찰청 주전산기 교체 사업과 관련해 자사 대표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티베로’를 통해 경찰청의 ‘선진치안정보시스템’의 구축을 완료했다고 10월11일 밝혔다.

경찰청 노후 전산주기 교체 사업은 지난해부터 최근까지 진행돼오고 있다. 경찰청 데이터베이스 표준화를 통해 통합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기 위한 목적으로, 기존의 외산 DBMS를 국산 DBMS인 티베로로 전환하는 사업이었다.

경찰청은 지난 1973년부터 주 전산기를 최초로 도입하고 사용해 왔으나, 폐쇄형 구조로 설계돼 한계가 있었다. 주 전산기가 제공하는 안전성과 보안성보다 과도한 운영비와 함께 서비스 지원이나 인프라 운영관리에 있어 많은 어려움이 발생함에 따라 개방형 시스템으로의 전환이 추진됐다.

이와 함께 최근 유행하고 있는 빅데이터, 클라우드, 모바일 등 신기술 중심의 소프트웨어 환경과의 융합과 함께,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스마트 치안 등과 같은 효과적이고 창의적인 업무체계 개선의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이번 교체 사업을 진행했다.

경찰청은 티베로 도입의 이유로 ▲대량 트랜잭션 처리의 무결성과 데이터 저장의 안전성 및 빠른 검색 지원 ▲표준관계형 DBMS 플랫폼 지원 ▲클러스터링 포함 ▲애플리케이션이나 데이터 증가에 따른 유연한 확장성 ▲안정성 제공 ▲분산데이터 처리 기능 지원 등을 꼽았다.

경찰청은 “티베로를 도입하면서 업무 간 정보연계를 강화하고 데이터 신뢰도를 높이는 등 경찰 업무를 효율적인 방향으로 전환할 수 있었다”라며 “또한 표준화된 개방형 플랫폼 구축으로 빅데이터와 사물인터넷 등 신기술에 대한 활용 기반을 마련하고 개인정보 유출과 같은 위험성을 사전에 제거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특히 비용 측면에서도 시스템 유지비용에 대한 예산 절감 효과가 뛰어나 수십억원에 이르는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경찰청 관계자는 “국산 DBMS에 대해서는 사용해 보지 않은 것에 대한 우려가 있었을 뿐”이며 “막상 실제로 사용해보니 사용자 편의성이 높고, 외산제품 대비 신속하고 우수한 기술지원과 함께 예산 절감 효과가 커서 매우 만족하고 있다”라고 평가했다.

노학명 티맥스소프트 사장은 “이번 경찰청 선진치안정보시스템 구축사례를 통해 공공기관 내에서 국산 DBMS를 도입하려는 움직임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외산제품의 높은 유지비용으로 고민이 많은 고객에게 티베로 DBMS는 최고의 만족도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