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메이커 축제, ‘메이커 페어 서울 2017’ 개최

역대 최대 사전예약자, 이번 주말 서울혁신파크에서 열려

가 +
가 -

메이커 페어 행사 사진

만드는 사람들, ‘메이커’를 위한 국내 최대 규모 축제가 열린다.

블로터앤미디어는 10월21·22일 이틀 동안 서울 은평구에 있는 서울혁신파크에서 ‘메이커 페어 서울 2017’을 개최한다.

올해 제6회를 맞은 메이커 페어 서울은 그동안 국내 메이커들과 만들기 문화를 즐기는 사람들의 높은 관심을 받아왔다. 올해 행사에는 역대 최대 사전예약자가 모였다. 메이커뿐만 아니라 대중의 관심도 끌고 있다. 지난달부터 진행된 메이커를 위한 크라우드펀딩도 목표 금액의 150% 이상을 달성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메이커 페어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100개가 넘는 메이커 팀, 500여명의 전시자가 참가한다. 관람객은 1만여명 이상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시장에는 3D프린팅, 드론, 로봇, 전기, 자동차, 고카트, 악기, 스마트 장난감, 업사이클링 제품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기술과 예술이 결합된 프로젝트가 준비된다.

'카트 어드벤처'를 기획한 팹브로스 제작소.

▲’카트 어드벤처’를 기획한 팹브로스 제작소

올해에는 특히 ‘DIY 차’를 특별 주제로 다룬다. DIY 차 쇼케이스, 직접 만든 카트로 레이싱을 하는 ‘카트 어드벤처’, 미니카 만들기 워크숍인 ‘너비더비’가 예정돼 있다.

어린이 코딩 워크샵에 사용될 비트브릭

▲어린이 코딩 워크샵에 사용될 비트브릭

사람보다 큰 메이커 페어 마스코트 ‘메이키 로봇’과 직접 작동해볼 수 있는 거대 핀볼 머신, 비트브릭을 가지고 진행되는 어린이 코딩 워크샵도 준비돼 있다. 구글 프로그램을 사용해 작업한 메이커들의 프로젝트를 모은 미니 행사 ‘구글 핵페어 2017’도 함께 진행된다.

행사 첫날인 21일에는 행사장 내 ‘전봇대집’에서 세미나가 개최된다. 전업 메이커의 창업 스토리, 전 세계 메이커 페어를 투어하고 돌아온 메이커의 ‘전 재산 탕진 프로젝트’ 후기 등을 들을 수 있는 기회다. 메이커 페어 관람객이라면 별도의 입장료 없이 참석 가능하다.

관람을 원하는 사람은 행사 당일 현장 티켓부스에서 결제 후 입장할 수 있다. 입장료는 14세 이상 청소년 및 성인은 1만원, 5-13세 어린이는 5천원이다. 4세 이하 유아는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경로우대자, 장애인, 국가유공자 및 기초생활보장 수급자는 증명서를 지참하면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사전 예약자는 현장 티켓부스에서 확인 후 입장 가능하다.

메이커 페어 서울 2017 행사 안내

  • 주최: 블로터앤미디어·서울혁신센터·그라운드웍스
  • 일시: 2017년 10월21일(토)~10월22일(일)
  • 장소: 서울혁신파크(서울 은평구 통일로 684, 3·6호선 불광역 2번 출구에서 도보로 7분)
  • 홈페이지: makerfaire.co.kr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