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센트, 오픈스택 골드멤버 후원사로 합류

가 +
가 -

텐센트가 오픈스택 골드 멤버 후원사로 합류한다.

오픈스택은 기업의 지원을 받으면서 성장하고 있는 오픈소스 클라우드다. 후원사는 지원 금액이나 활동에 따라 그 등급이 나눠지며, 골드 멤버는 플래티넘 멤버 다음으로 높은 등급이다. 현재 플래티넘 멤버 기업은 8개, 골드 멤버는 총 24개가 있다. 이번에 합류한 텐센트와 함께 시스코, 델, EMC, 차이나텔레콤, 차이나유티콤 등이 골드 멤버다.

텐센트는 2013년부터 오픈스택을 활용해 ‘T스택클라우드’이라는 프라이빗 클라우드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텐센트는 QQ, 위챗, 게임 등 내부 인프라에 T스택클라우드를 활용하고 있다. 또 외부 기업이나 정부에게 제공되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에도 T스택클라우드를 이용하고 있다.

보우어 리우 텐센트 T스택클라우드 최고 아키텍트는 “오픈스택은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전략적인 구성 요소다”라며 “텐센트는 오픈스택과 함께 성장하면서 오픈스택 생태계와 커뮤티니에 의미있는 기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나단 브라이스 오픈스택재단 이사는 “텐센트는 전세계에서 가장 큰 오픈스택 사용자 중 하나”라며 “텐센트가 골드 멤버로 합류하면서 기술적인 지원 및 금전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가”고 기대했다.

한편, 오픈스택은 프라이빗 클라우드의 표준으로 자리잡은 오픈소스 클라우드 서비스다. 오픈스택재단의 지원을 받으며 185개국, 7만3천명 이상의 개인이 개발에 참여하고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