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코,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에서 ‘핀테크 어워즈’ 수상

'핀테크 어워즈' 글로벌 경쟁 부문 최종 우승자 선정

가 +
가 -

블로코가 동남아 최대 핀테크 비즈니스 행사인 싱가포르 핀테크 페스티벌에서 ‘핀테크 어워즈’ 글로벌 경쟁 부문 최종 우승자로 성정됐다. 이번 어워즈는 JP모건과 홍콩상하이은행, BNP파리바 등 전 세계 유수 금융기관 전문가들이 기술력, 매출·사업 규모 등을 기준으로 수상자를 선정했다.

핀테크 어워즈 수상 기업과 상금 규모. 블로코는 15만 싱가포르 달러(우리돈 약 1억 2천만원)의 상금을 차지했다.

핀테크 어워즈 수상 기업과 상금 규모. 블로코는 15만 싱가포르 달러(우리돈 약 1억 2천만원)의 상금을 차지했다.

블로코는 롯데카드와 함께 블록체인 기반 개인인증 및 문서인증 서비스를 구현했다. 또 ▲기존 데이터베이스, 다양한 FIDO(생체인증) 서비스와 연계된 유연한 아키텍처 구조 구축 ▲다양한 기관 간 인증서 발급 체계 표준 마련 ▲발급, 검증, 갱신, 파기, 서버 인증서 관리 등 인증서와 관련된 모든 기능을 제공한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핀테크 어워즈는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을 선정하는 행사로, 약 10억원 규모의 상금이 걸린 이벤트다. 올해는 40개국에서 참여한 580여개 팀이 글로벌 경쟁 부문, 싱가포르 기업 부문, 싱가포르 중소기업 부문, 싱가포르 경영자 부문에서 기술력을 겨뤘다.

김종환 블로코 대표는 “블록체인 기반 인증 서비스를 상용화한 롯데카드의 사례를 통해 블로코의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라며 “여기서 만족하지 않고 현재 준비 중인 차세대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해 다시 한번 앞선 기술력을 입증할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블로코는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 스타트업이다. 다양한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와 애플리케이션 구축을 위한 미들웨어, ‘코인스택’을 개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