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방송인 유병재와 오리지널 스탠드업 코미디 만든다

가 +
가 -

넷플릭스과 YG엔터테인먼트, 그리고 방송인 유병재가 손을 잡았다. 넷플릭스는 11월24일 YG엔터테인먼트 및 소속 작가 겸 코미디언 유병재와 손잡고 새로운 한국 넷플릭스 오리지널 스탠드업 코미디 스페셜을 2018년 공개한다고 밝혔다.

방송인 유병재는 지난 8월 스탠드업 코미디 공연 ‘유병재 블랙코미디’를 마치고 저서 ‘블랙코미디:유병재 농담집’를 출간하는 등 관련된 활동을 지속해왔다. 넷플릭스는 지난 8월에 있었던 공연 영상 또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코미디 스페셜로 내년 초에 공개할 예정이다.

새로운 오리지널 스탠드업 코미디 쇼는 2018년부터 진행 및 촬영된다. 프로그램은 내년도 넷플릭스를 통해 전세계 190개국의 1억900만명의 회원에게 단독 공개된다.

이번 유병재와의 스탠드업 코미디는 그동안 ‘스탠드업’이라는 장르 자체가 생소했던 한국에서 다양한 스탠드업 코미디언들이 활동하는 넷플릭스를 통해 새로운 경험과 재미를 시청자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특유의 촌철살인 입담과 예측 불가능한 코미디로 많은 인기를 얻어온 유병재가 펼치는 스탠드업 코미디는 더 많은 웃음을 선사하며 넷플릭스가 추구하는 오리지널 코미디를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넷플릭스의 인터네셔널 오리지널 부문장인 에릭 바맥 부사장은 “YG엔터테인먼트 및 유병재와 함께 이번 스탠드업 코미디를 진행하게 돼 기쁘다”라며 “넷플릭스는 한국의 가장 대담하고 재미있는 코미디언들과 그들이 선사하는 웃음을 전 세계와 함께 나누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넷플릭스라는 세계적인 플랫폼을 통해 YG와 유병재의 스탠드업 코미디를 알릴 수 있어서 매우 기대된다”라며 “한국 코미디의 세계화에도 중요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