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코·현대백화점, “백화점에서도 페이코로 결제”

가 +
가 -

간편결제 전문기업 NHN페이코가 백화점 업계에도 진출한다.

NHN페이코는 11월28일부터 현대백화점에 페이코 오프라인 결제를 적용했다고 11월27일 밝혔다. 지난 6월 현대백화점과 ‘유통과 정보기술간 시너지’를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 체결 이후 결제에 필요한 제반 기술을 전면 적용하며, 서울·경인 지역의 현대백화점 10개점무역센터점, 압구정본점, 판교점, 목동점, 천호점, 중동점, 신촌점, 미아점, 킨텍스점, 디큐브시티close에 페이코 오프라인 결제를 적용했다. 12월 중 지방 5개점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및 현대시티아울렛 5개점을 추가하고 연내에는 전국 15개 현대백화점과 5개 현대아울렛 전체 매장에 확대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NFC 방식으로 페이코 결제를 진행하는 모습

NFC 방식으로 페이코 결제를 진행하는 모습

현대백화점 고객 및 페이코 이용자는 28일부터 패션, 화장품, 잡화, 아동, 레저, 리빙 등 각종 브랜드와 식품관·팝업 스토어를 포함한 백화점 내 모든 매장에서 실물카드나 현금 없이도 페이코 앱으로 결제할 수 있다.

결제는 페이코 앱 내 오프라인 결제를 활성화시켜 바코드를 읽히거나 매장에 비치된 NFC 결제 단말기에 터치하는 방식으로 가능하다. 신용카드, 간편계좌, 페이코 포인트 등 기존 등록된 결제수단뿐 아니라, 현대백화점 회원이 이용하는 현대백화점카드도 등록해 이용할 수 있다.

신용카드 및 백화점카드를 등록해 결제하는 경우, 현대백화점에서 자체적으로 증정하는 상품권 리워드와 카드사별 할부 혜택까지 누릴 수 있어 혜택 범위가 한층 넓어졌다. 페이코 포인트를 충전해 결제하는 경우, 2018년 1월까지 3% 즉시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페이코 서비스 적용 기념 다양한 이벤트도

페이코 서비스 시작을 기념해 양사는 12월 한달 간 현대백화점 페이코 결제 이용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행사를 펼친다.

12월 1일부터 14일까지 2주간 전국 현대백화점서 1만원 이상 결제 시 선착순 7천명을 대상으로 5천원 즉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최초 1회 한해 12월 16일부터는 ‘코스메틱페어’를 통해 화장품 전체 브랜드에서 3만원 이상 결제하면 20여 코스메틱 브랜드의 샘플과 페이코 1만원 상품권으로 구성된 ‘페이코 H박스’를 지급하는 행사도 마련했다.

‘현대백화점 페이코 현대오일뱅크 카드’ 출시를 기념한 이벤트도 준비했다. 신규 제휴 카드 현대백화점 페이코 현대오일뱅크 카드는 현대백화점 결제 시 5% 할인 및 3개월 무이자 할부, 현대오일뱅크 결제 시 1L당 5포인트 적립에 더해 페이코 결제 시 구매 금액의 1%를 페이코 포인트로 기본 적립해준다.

12월 한달 간 페이코 앱을 통해 발급받는 신규 고객에는 페이코 포인트 1만원를 제공하고, 구매 금액의 1%를 페이코 포인트로 추가 적립해, 페이코로 현대백화점 결제 시 최대 7%까지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카드는 현대백화점 홈페이지에서도 발급받을 수 있으며 페이코 결제수단으로 바로 등록해 이용할 수 있다.

양사는 향후 협력 관계를 강화해 페이코 플랫폼을 활용한 현대백화점의 모바일 청구서와 모바일 전용 카드를 도입하려 한다. 한편, 결제 데이터에 기반해 마케팅 프로모션을 펼치는 등 유통과 IT업계 간 시너지를 본격화한다는 계획이다.

정연훈 NHN페이코 대표는 “현대백화점 적용이 페이코 오프라인 서비스 확산에 분수령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현대백화점 또한 매장을 찾는 이용 고객에 스마트한 결제 수단을 마련, 모바일 결제에 익숙한 젊은 고객들에 결제 편의를 제고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