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U+, “5G 서비스로 미래를 체험해보세요”

2018.01.07

CCTV로 촬영된 고화질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얼굴을 인식하고 성별과 연령대를 확인한다.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범죄자를 식별하고 사고를 예방한다. 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의 얘기가 아니다. 5G를 통해 구현될 서비스 예시다. 초고속, 초저지연, 초연결을 특징으로 하는 5G 서비스는 영화 속에 등장했던 기술들을 현실로 만든다.

LG유플러스 ‘지능형 CCTV’ 서비스

LG유플러스는 1월7일 용산 사옥 1층 5G 체험관에서 6가지 5G 핵심 서비스를 공개했다. 5G 서비스 상용화를 앞두고 LG유플러스가 준비 중인 핵심 서비스는 ▲5G 생중계 ▲8K 화질 가상현실(VR) ▲UHD 무선 IPTV(FWA) ▲지능형 CCTV ▲원격제어 드라이브 ▲5G 스마트 드론 등이다. LG유플러스는 5G 시대가 오면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B2C는 고화질 비디오, 기업 대상의 B2B는 원격제어와 영상 인식을 기반으로 새로운 서비스가 나올 것으로 전망한다.

비디오 중심의 서비스는 먼저 ‘5G 생중계’가 있다. 원하는 시점에서 다양한 영상을 생중계로 볼 수 있는 서비스다. 예를 들어 야구 중계 시에 야구팬들이 실시간으로 더그아웃, 타석 등 원하는 시점에서 선수들의 영상을 볼 수 있다. 30대의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을 조합해 다양한 각도에서 선수를 볼 수 있으며 결정적인 순간을 세밀하게 돌려볼 수 있다.

‘5G 생중계’ 서비스

또, ‘8K 초고화질 VR’ 서비스가 있다. 영화, 공연, 스포츠 등을 360도 영상으로 끊김 없이 감상할 수 있다. 2K 해상도(풀HD)를 기반으로 한 기존 VR 서비스보다 화질은 16배 향상됐지만 5G의 초고속 대용량 특성을 활용해 선 없는 형태로 VR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유선으로 연결하지 않고도 인터넷과 고화질 방송을 즐길 수 있는 ‘UHD 무선 IPTV(FWA)’ 서비스가 있다.

원격제어와 영상 인식 기반 B2B 서비스로는 촬영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해주는 ‘지능형 CCTV’가 있다. 이 서비스는 대규모 행사장에서 블랙리스트 관객을 감지하고 공공장소에서 범죄자를 식별해 사고를 예방하는 등 공공안전에 활용할 수 있다.

두 번째로, ‘원격제어 드라이브’ 서비스가 있다. 운전자가 차량에 직접 탑승하지 않고도 무인 자동차에 장착된 카메라를 통해 운전석에 앉은 것처럼 멀리 떨어진 곳의 무인 자동차를 운전할 수 있는 서비스다. 위험도 높은 산업 현장에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세 번째로, ‘5G 스마트 드론’은 클라우드 드론 관제 시스템을 적용해 목적지를 설정하면 스스로 비행하고, 드론이 보이지 않는 곳에서도 원격 조종을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재해, 재난 현장에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원격 드라이브’ 서비스

이런 서비스들은 5G의 특성을 활용한다. 5G는 흔히 고속도로에 비유되곤 한다. 현재 무선 네트워크가 단일 차선의 고속도로를 주행하는 데이터라면 5G 네트워크는 다중 차선의 고속도로를 통해 데이터가 워프의 속도로 이동할 수 있게 된다는 얘기다. 5G는 1Gbps 속도를 기준으로 하는 4G LTE와 비교해 최고 20배 이상 빠르며, 10배 이상의 반응 속도, 10배 더 많은 사람과 기기의 동시 접속을 할 수 있는 등 초고속, 초저지연, 초연결이 특징이다.

LG유플러스는 5G용 주파수를 부여받는 올해 하반기부터 5G 네트워크 구축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정부는 5G 상용화 시점으로 2019년을 내다보고 있다. LG유플러스 5G전략담당 김대희 상무는 “2019년 3월 정도면 네트워크 구축은 충분히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단, 5G를 지원하는 단말기가 그 시점에 나올지가 핵심이라고 짚었다. 인텔은 지난해 11월, 2018년 중반에 고객용 상용 디바이스에 5G 모뎀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LG유플러스가 선보인 5G 서비스들은 서울시 용산구 소재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 마련된 5G 체험관에서 체험해볼 수 있다. 정부 및 학계, 국내외 관련분야 관계자들을 중심으로 먼저 체험 기회가 제공되며, 이르면 이달 중 홈페이지를 통해 일반인들도 체험관 이용을 신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해당 서비스 중 5G 전 단계인 4.5G 환경에서 구현할 수 있는 서비스는 상반기 중 상용화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