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연세대, 인공지능 전문가 양성 협력

AI 개발 저변 확대와 실제적인 교육이 목표다.

가 +
가 -

엔비디아와 연세대학교가 함께 인공지능 전문가 양성에 나선다.

엔비디아는 3월20일 연세대학교 공과대학과 함께 AI 분야 전문가 양성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AI 개발 저변 확대와 실제적인 교육이 목표다. 이번 협력으로 엔비디아의 글로벌 AI 교육 프로그램 ‘딥러닝 인스티튜트’ 과정이 연세대학교 인공지능센터에서 열린다. 엔비디아 본사가 인증한 딥러닝 전문가들이 강의하는 이 프로그램은 4월부터 6월까지 4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협력은 엔비디아의 ‘대학교 앰배서더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학생들에게 기초에서 심화 과정까지 실제적인 딥러닝 개발 교육을 제공한다. 학생들은 딥러닝 개념부터 네트워크 설계 및 배포에 이르는 포괄적인 AI 개발 지식을 얻을 수 있다. 또 교육 과정을 모두 수료할 경우 엔비디아가 전세계적으로 발급하는 딥러닝 인스티튜트 공식 수료 인증서를 받게 된다.

엔비디아 딥러닝 인스티튜트는 엔비디아가 AI 연구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한 교육 프로그램이다. 전세계 개발자, IT업계 종사자 및 학생들을 대상으로 딥러닝 소프트웨어, 라이브러리 및 도구들을 무료로 배포하고 최신 기술 정보를 공유한다.

한편, 연세대학교 인공지능센터는 국내 최초 컴퓨터 박사인 고 민병준 선생이 AI 교육 및 연구를 위해 기부한 돈으로 지난해 8월 설립된 연구클러스터다. AI 관련 최신 연구와 인재 육성을 기본으로, 국가 및 기업의 대형과제를 수주하거나 산학협력을 추진하는 등 다양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