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개발사 블루홀, 하계 인턴사원 모집

우수 평가자는 정규직 전환

가 +
가 -

‘배틀그라운드’의 본가 블루홀이 인턴사원을 모집한다. 인턴사원 중 우수 평가자는 정규직으로 채용된다.

블루홀은 4월24일 2018년 하계 인턴사원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게임 개발, 기술, 데이터 개발, 사업 및 서비스, 경영 일반 분야에서 수십명 규모의 인턴사원을 선발하며 선발된 인원은 블루홀을 비롯한 연합 내 펍지주식회사, 블루홀피닉스, 레드사하라스튜디오 등에서 8주간 일하게 된다.

지원은 4월24일부터 5월2일까지 블루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블루홀은 지원자의 나이, 전공, 학력에 제한을 두지 않으며, 게임사업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직무 체험 중심의 인턴십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선발 과정은 지원서 접수, 서류 심사, 인터뷰 순으로 진행되며 직군에 따라 실무 테스트가 추가된다. 최종 합격자는 6월 중순에 개별 통보되며 6월25일부터 8월17일까지 8주간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가하게 된다. 인턴십 기간 중 평가가 우수한 인원은 정규직으로 전환될 수 있다.

블루홀 김효섭 대표는 “블루홀은 게임 제작의 명가를 지향하며 조직과 구성원들이 끊임없이 학습하고 성장하는 회사다”라며 “폭넓은 노하우를 쌓아온 선배들과 함께 전문가로서 역량을 키울 기회인 만큼 열정적인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블루홀은 인수합병을 통해 국내 주요 게임 개발사로 성장해왔다. 지노게임즈(현 펍지주식회사), 피닉스게임즈(현 블루홀피닉스), 스콜(현 블루홀스콜) 인수를 통해 ‘배틀그라운드’, ‘볼링킹’, ‘아처리킹’, ‘테라M’과 같은 게임을 국내외 시장에 선보였으며 최근에는 모바일 게임 개발사 레드사하라를 인수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