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모바일’ 5월16일 국내 정식 출시

모바일에서도 치킨이닭!

가 +
가 -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이 5월16일 국내 정식 출시된다. ‘배틀그라운드’는 고립된 섬에서 최대 100명의 이용자가 생존 경쟁을 벌이는 ‘배틀로얄’ 게임으로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기존 PC 버전과 같은 게임 경험을 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펍지주식회사는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의 정식 서비스를 5월16일 오전 10시부터 구글 플레이 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삼성 갤럭시 앱스를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PC 버전을 모바일로 옮겨온 것으로 펍지주식회사와 텐센트가 공동으로 개발했다. 이번 국내 서비스에 앞서 지난 3월20일 북미와 동남아시아 지역에 글로벌 버전이 출시된 바 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PC 게임을 모바일에 충실히 구현하겠다는 목표로 개발됐다. 모바일 버전에서 PC 버전과 같은 게임 경험을 할 수 있다. 단, 그래픽적인 하락이 있으며 에란겔과 미라마 두 가지 맵이 제공된다.

원활한 게임 플레이를 위해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인게임 시스템을 비롯한 트레이닝 모드를 적용했으며, 클래식 모드 외에 아케이드 모드가 추가됐다. 모바일 이용자끼리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PC 이용자와 대전은 불가하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지난 4월25일 사전예약 개시 후 하루 만에 신청자 수 50만명을 기록했으며, 5월11일 기준 240만명을 돌파했다.

네티즌의견(총 1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