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아이콘과 합작벤처 ‘언체인’ 설립

토큰경제 기술 플랫폼 구축 목표로 “사용자에게 적절한 보상 제공할 것”

가 +
가 -

라인플러스가 5월15일 더루프의 글로벌 인터체인 프로젝트인 ‘아이콘’과 합작벤처 ‘언체인’을 설립했다고 발표했다.

언체인은 라인과 아이콘의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해 정보의 생산자이자 소비자인 플랫폼 이용자들이 적절한 보상을 받을 뿐 아니라 디앱 구현에 최적화된 ‘토큰경제 기술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라인은 특히 언체인 설립을 통해 라인의 블록체인 자회사 언블락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 개발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용자들에게 직접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디앱 서비스 개발도 계획하고 있다. 아이콘은 자사 네트워크를 활용해 라인이 개발하는 다양한 디앱 서비스의 확장을 지원한다. 또 라인의 블록체인 기술과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엔진을 기반으로 실생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언체인의 초대 대표는 아이콘의 이홍규 기술 디렉터가 맡는다. 이홍규 대표는 현재 아이콘의 기술 디렉터 겸 더루프 이사로 재직하며 디앱 기술은 물론 다양한 투자 업무를 검토하는 일을 맡고 있다.

이홍규 언체인 대표

이홍규 언체인 대표

이홍규 대표는 “이번 조인트벤처 설립을 통해 사용자들이 일상생활에서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되는 것을 체감할 수 있도록 새로운 디앱 서비스 기반의 기술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며 “언체인은 혁신적인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를 발굴하고 블록체인 생태계를 육성하기 위해 전문 인력 발굴 및 육성 지원 등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