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소니코리아, 방수되는 노이즈 캔슬링 무선 이어폰 출시

2018.05.23

소니코리아가 세계 최초로 방수 가능한 노이즈 캔슬링 완전 무선 이어폰을 내놓았다.

소니코리아는 스포츠용 무선 이어폰 SP 시리즈 2종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5월23일 밝혔다. 세계 최초 방수 노이즈 캔슬링 완전 무선 이어폰 WF-SP700N과 노이즈 캔슬링 무선 넥밴드 이어폰 WI-SP600N이다. 두 제품 모두 가벼운 비나 땀이 닿아도 무방한 IPX4의 방수 규격을 갖추고 있다.

이어폰을 착용한 상태에서도 외부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주변 소리 모드를 지원해 야외에서도 안전하게 운동을 즐길 수 있다. AAC, SBC 블루투스 코덱을 지원해 다양한 기기와 연결 가능하다. 구글 어시스턴트, 애플 시리 등 인공지능(AI) 음성인식 비서도 호출할 수 있다.

착용감을 높이기 위해 스포츠에 최적화된 긴 형태의 이어버드를 장착했으며 격렬한 운동 중 이어폰이 떨어지거나 흔들리지 않도록 아크 지지대도 적용했다. 6mm 드라이버 유닛을 탑재했다.

WF-SP700N은 세계 최초로 방수 성능과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동시에 갖춘 완전 무선 이어폰이다. 완충 시 최대 3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고 작은 크기의 전용 충전 케이스를 이용하면 최대 9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급속 충전을 지원해 15분 충전으로 70분 동안 사용할 수 있다. WF-SP700N은 옐로우, 핑크, 화이트, 블랙의 총 4가지 색상으로 6월4일 정식 출시되며, 가격은 24만9천원이다.

이와 함께 21g 가벼운 무게의 노이즈 캔슬링 무선 넥밴드 이어폰 WI-SP600N도 출시된다. 고성능 배터리가 탑재돼 약 90분간 완충전으로 최대 6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해 긴 운동 시간에도 배터리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급속 충전 기능을 통해 15분 충전으로 최대 60분까지 사용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