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LG전자, 영국산 명품 사운드 담은 포터블 스피커 출시

2018.05.31

LG전자가 영국 하이엔드 오디오 브랜드 메리디안과 공동 개발한 포터블 스피커를 내놓았다.

LG전자는 5월31일 메리디안 오디오의 첨단 음향기술을 탑재한 포터블 스피커 ‘LG 엑스붐 고’ 시리즈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제품은 LG전자의 독자 오디오 기술에 메리디안의 신호 처리 기술과 고도화된 튜닝 기술을 더했다. 메리디안은 영국을 대표하는 하이엔드 오디오 전문기업으로 스피커는 물론 디지털 사운드 처리 기술, 디지털 음원의 포맷과 규격들을 개발해왔다. LG전자는 지난해 12월 메리디안과 파트너십을 맺었다고 밝혔다.

‘LG 엑스붐 고’

이번 LG 엑스붐 고 ‘PK 시리즈’는 크기에 따라 총 3종(PK7·PK5·PK3)으로 출시된다. 작은 크기지만 풍성한 저음과 명료한 고음으로 공간을 가득 채우는 소리를 만든다. ‘PK7’과 ‘PK5’는 음 손실을 방지하는 블루투스 전송 기술 aptX HD 오디오 코덱을 탑재해 24비트 고음질 음원을 재생할 수 있다. 한 손에 들 수 있도록 디자인됐으며 IPX5 수준의 생활방수 기능도 갖췄다. 스피커 전면엔 LED 조명을 탑재해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LG 엑스붐 고 PK7

PK7은 320×167×152mm(가로×세로×두께) 크기에 무게는 2.95kg이다. 배터리는 최대 22시간 연속으로 음악을 재생할 수 있다. PK5는 220×129×119mm 크기에 무게는 1.2kg이다. 최대 18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다. 두 제품 모두 기본 모드에 더불어 사용자 취향에 따라 가수 목소리를 깨끗하게 들을 수 있는 ‘클리어 보컬 모드’와 중저음을 강화할 수 있는 ‘인핸스드 베이스 모드’를 선택할 수 있다.

LG 엑스붐 고 PK3

‘PK3’는 세 제품 중 가장 크기가 작은 제품으로 수심 1m 깊이에서 최대 30분 동안 물이 새지 않는 방수 등급 IPX7을 충족한다. 사용자는 수영장, 욕조, 계곡 등 물이 튈 수 있는 장소에서도 걱정 없이 음악을 즐길 수 있다. PK3는 최대 12시간 음악을 재생할 수 있다.

PK7과 PK5는 각각 29만9천원과 19만9천원에 출시되며 PK3는 오는 7월, 12만9천원에 출시될 예정이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