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트란-헬로톡, 영문법 교정기 베타 서비스 출시

가 +
가 -

시스트란과 헬로톡이 영작 실수를 교정해 번역을 돕는 영문법교정기 베타 서비스를 내놓았다.

다국어 자동 통∙번역 지원 업체 시스트란 인터내셔널은 헬로톡과 함께 문법교정기 베타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6월5일 밝혔다.

2012년에 설립된 헬로톡은 모바일 및 태블릿 기반 언어 학습 솔루션을 개발하는 기업으로 언어별 첨삭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헬로톡은 딥러닝 및 시퀀스 투 시퀀스(seq2seq) 등 시스트란 인공신경망 번역기술을 적용한 이번 문법교정기 베타 서비스 출시를 통해 문법적 실수, 철자 오류, 단어 오용 등 영작 시 발생하는 실수를 교정해 올바른 문장을 번역할 수 있도록 한다.

헬로톡 문법교정기 이용자 수는 약 1천만명으로, 지금까지 총 3개 베타 모델이 출시됐다. 이번 베타 버전은 5월30일부터 6월29일까지 한 달간 공개될 예정이다.

시스트란 측은 현재 영어 100자 미만의 단문까지 사용 가능하나 공식 버전 출시 후에는 다른 언어 문법교정기도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지 루카스 시스트란 대표는 “시스트란은 헬로톡과 지속적으로 협력하며 글로벌 사용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이번 문법교정기 베타 서비스를 통해 더욱 다양한 글로벌 사용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높은 수준의 외국어 학습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