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항공 마일리지로 할인받는 ‘아시아나 갤럭시S9’ 7월 출시

2018.06.26

아시아나항공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항공 마일리지로 구입할 수 있는 스마트폰을 출시한다.

아시아나항공과 삼성전자, LG유플러스는 항공 마일리지를 활용해 할인 받아 구입할 수 있는 ‘아시아나 갤럭시S9’ 스마트폰을 7월1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아시아나 갤럭시 S9는 삼성전자의 최신 스마트폰인 갤럭시S9·S9+ 모델 출고가에서 아시아나항공 5만 마일리지를 공제하면 이에 준하는 60만원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한 아시아나항공 고객 전용 스마트폰이다.

물론 마일리지로 스마트폰을 구매하는 게 이득인지는 따져볼 일이다.

갤럭시S9 모습

아시아나항공과 삼성전자는 지난해 SK텔레콤과 함께 ‘갤럭시S8 아시아나폰’을 출시한 바 있다.

아시아나 갤럭시S9은 부팅 및 종료 시 아시아나항공 로고가 표시되고, 항공 컨셉에 맞춘 전용 테마가 적용돼 있는 것이 특징이다.

LG유플러스는 ‘속도 용량 걱정 없는 요금제’로 가입한 고객에겐 선착순 200명 대상으로 AI 스피커를 제공하고, 아시아나항공은 가입 요금제에 따라 항공 마일리지 재 적립과 함께 다양한 경품 제공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구매 고객 전원에게 3만원 상당의 GS편의점 상품권 및 추첨을 통해 1천명에게 10만원 상당의 경품을 증정한다.

아시아나 갤럭시S9은 7월10일부터 10월10일까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이벤트 페이지에서 5천대 한정(256GB는 100대 한정) 수량으로 판매된다. 이벤트 페이지에서 스마트폰을 구매하려면 항공 마일리지 5만점 이상을 보유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