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연구 활성화 위한 ‘딥러닝 캠프 제주 2018’ 개최

텐서플로 코리아 주최, 구글, 카카오 브레인, 넷마블, SK텔레콤 후원

가 +
가 -

텐서플로 코리아가 주최한 ‘딥러닝 캠프 제주 2018’이 열렸다.

인공지능(AI) 기술 연구 및 개발 활성화를 위한 캠프가 제주도에서 열렸다.

텐서플로 코리아는 7월2일 ‘딥러닝 캠프 제주 2018’이 개막했다고 밝혔다. 텐서플로 코리아에서 주최하고 구글, 카카오 브레인, 넷마블, SK텔레콤이 후원하며 제주대학교에서 운영하는 이번 행사는 AI 연구 및 개발에 있어 개발자들의 상호 교류를 장려하고 AI 기술 대중화를 위해 열렸다.

딥러닝 캠프 제주 2018에는 다양한 국적의 개발자가 참석했다. 총 565명의 전세계 개발자가 이번 행사에 지원했으며 한국, 미국, 캐나다, 러시아, 스페인, 이란 인도, 필리핀, 일본 등 다양한 국가에서 총 24명의 개발자가 선발돼 캠프에 참여했다. 참가자들에게는 숙박, 항공, 체재비 등이 지원되며 딥러닝 모델 개발에 필요한 구글 클라우드 크레딧과 머신러닝에 특화된 구글 AI 칩 ‘TPU’가 제공된다.

참가자들은 한 달 동안 AI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구글의 머신러닝 엔진 텐서플로우를 활용해 음성인식, 기계번역, 이미지 생성 및 분석 등 다양한 딥러닝 분야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국내외 석학 및 개발자들의 멘토링 지원을 받는다.

행사 마지막 주에 발표되는 프로젝트 최종 결과물은 오픈소스로 공개된다. 이번 캠프를 통해 개발된 모든 결과물은 오픈소스 커뮤니티 ‘깃허브’를 통해 전세계 개발자들에게 공유된다.

또한, 오는 13일에는 캠프 참가자를 비롯해 국내외 개발자들이 참여하는 TFCON(TensorFlow Korea AI CONference)가 열린다. TFCON에서는 한국 대학, 기업, 스타트업 등에서 현재 진행 중인 AI 관련 연구와 산업 적용 현황 등이 공유될 예정이다. TFCON에는 AI에 관심 있는 일반인도 신청할 수 있다. 참가 지원은 페이스북 텐서플로 코리아 유저그룹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캠프를 진행하고 있는 텐서플로 코리아 운영진 권순선 준비위원장은 “캠프 참가자들의 프로젝트 진행이 의미 있는 성과로 이어지도록 작년 캠프 진행 경험을 바탕으로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며, “이번 캠프가 인공지능 관련 기술 발전과 공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