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삼성, 프리미엄 태블릿 ‘갤럭시탭S4’ 국내 출시

2018.08.29

삼성전자가 프리미엄 태블릿 ‘갤럭시탭S4’를 8월29일 국내 출시했다.

갤럭시탭S4는 10.5형 슈퍼 AM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있으며 메모리는 갤럭시 태블릿 최초 6GB 램에 64GB 또는 256GB, 최대 400GB 마이크로SD카드를 지원한다. CPU는 2.35GHz+1.9GHz 쿼드코어가 적용됐다. 7300mAh 대용량 배터리로 오랜 시간 사용이 가능하다는 게 강점이다. 운영체제는 안드로이드 8.1이며 카메라는 후면 1300만화소, 전면 800만화소를 지원한다.

삼성전자가 갤럭시탭S4에서 내세우고 있는 건 태블릿 최초로 태블릿 화면에서 PC처럼 여러 창을 띄우고 작업하는 ‘삼성 덱스’를 지원한다는 점. 별도의 액세서리가 없이도 퀵 패널에서 삼성 덱스를 사용할 수 있으며, HDMI 어댑터로 모니터나 TV로 연결해 더 큰 화면에서 갤럭시탭S4의 콘텐츠를 즐길 수도 있다.

문서작업에 도움이 되는 S 등 편의 기능도 제공한다. S펜은 갤럭시탭S4 구매시 기본 제공되지만 13만원 상당의 북 커버 키보드는 별도 구매해야 한다. 이에 삼성전자는 8월29일부터 10월31일까지 갤럭시탭S4 구매 고객들을 대상으로 정품 POGO 충전 스탠드, 블루투스 키보드와 마우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게임 쿠폰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갤럭시탭S4는 LTE와 와이파이 모델로 블랙과 그레이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내장 메모리 용량에 따라 LTE 64GB 내장 메모리 모델이 88만원, 256GB 내장 메모리 모델이 99만원, 와이파이 64GB 내장 메모리 모델이 79만2천원, 256GB 내장 메모리 모델이 89만1천원이다. 사양에 비해 가격이 다소 높게 책정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