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아이폰XS·XS맥스’ 26일 예판 시작…최고 196만9천원

2018.10.25

‘아이폰XS’, ‘아이폰XS 맥스’ 및 ‘아이폰XR’ 출고가가 정해졌다. 보급형 라인인 아이폰XR은 최저 99만원부터 시작되며, 최고가인 아이폰XS 맥스 512GB 모델은 196만9천원에 판매될 예정이다.

애플과 이동통신 3사는 10월26일부터 11월1일까지 아이폰XS, 아이폰XS 맥스, 아이폰XR 사전예약을 실시하고 11월2일 출시에 나선다고 밝혔다. ‘애플워치4’는 KT에서만 사전예약 구매가 가능하며 11월2일 동시 출시된다.

출고가는 아이폰XS 256GB 모델이 156만2천원, 아이폰XS 맥스 512GB 모델이 196만9천원, 아이폰XR 64GB 모델이 99만원으로 정해졌다. 아이폰XS와 아이폰XS맥스는 64GB, 256GB, 512GB 총 3가지 메모리 버전과 골드, 실버, 스페이스그레이 등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이폰XR은 64GB, 128GB, 256GB 등 총 3가지 메모리 버전으로 레드, 옐로우, 화이트, 코럴, 블랙, 블루 등 총 6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이폰XS·XS 맥스는 각각 5.8인치, 6.5인치 슈퍼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이용하고 있어 밝기와 명암이 뛰어나다. 좀더 현실감 있는 화면을 감상할 수 있다. 6.5인치는 역대 아이폰 시리즈 중 가장 큰 화면이다. 두 모델 모두 듀얼 카메라를 탑재하고 있으며 차세대 뉴럴 엔진을 적용한 A12 바이오닉 칩이 들어가 있다. 페이스아이디 기능과 함께 배터리 수명, 방수 기능 등이 아이폰X에 비해 업그레이드됐다.

아이폰XR은 6.1형 리퀴드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채택하고 있다. 앞선 두 모델이 OLED 디스플레이라면 아이폰XR은 LCD 디스플레이라는 차이점이 있다. 아이폰XR도 A12 바이오닉 칩, 트루뎁스 카메라 시스템 등이 탑재돼 있어 페이스아이디 기능을 지원한다.

함께 출시되는 애플워치4는 LTE 통신 모듈이 있어 단독 통화가 가능하다. 스트레스 관리, 칼로리 소모량 확인, 심박수 측정이 가능해 체계적인 건강 관리가 가능하며, 넘어짐 감지, 긴급 구조 요청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달리기, 요가, 수영 등의 운동 트레이너 역할도 수행한다.

애플워치4는 스페이스 그레이, 실버, 골드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40A(40mm, 알루미늄 제품) 60만5천원, 44A(44mm) 64만9천원, 40S(40mm, 스테인리스스틸 제품) 80만3천원, 44S(44mm) 86만9천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