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플레이, ‘서울프라이드영화제’ 4년 연속 공식 후원

구글코리아, 허프포스트코리아, 에어비앤비 등도 후원사로 참여했다.

가 +
가 -

왓챠가 국내 최대 규모의 성 소수자 영화제, ‘서울프라이드영화제’ 후원사로 참여한다.

‘왓챠’와 ‘왓챠플레이’를 운영하는 왓챠는 오늘부터 11월7일까지 일주일간 CGV 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에서 열리는 서울프라이드영화제를 공식 후원한다고 밝혔다. 왓챠는 2015년부터 4년 연속 서울프라이드영화제 공식 후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서울프라이드영화제는 성 소수자의 다양성을 지지하고 응원하는 취지의 영화제로 회를 거듭할수록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2018 서울프라이드영화제는 전세계 30개국에서 온 작품 80여 편을 상영한다. 레이첼 와이즈와 레이첼 맥아담스의 퀴어 연기로 화제가 된
‘디서비디언스’ 등 다수의 국내외 퀴어 영화를 만나볼 수 있다.

왓챠 박태훈 대표는 “다양성이라는 가치를 알리기 위해 시작한 후원이 어느새 4년 동안 이어지게 됐다.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문화 다양성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8 서울프라이드영화제 공식 후원사는 왓챠와 왓챠플레이를 비롯해 구글코리아, 골드만삭스, 허프포스트코리아, TV5몬데, 에어비앤비, 러쉬, 더부스, 아이샵, 문학동네, 민음사 등이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