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델, 고성능 게이밍 노트북 ‘에일리언웨어 m15’ 출시

2018.11.13

델의 대표 게이밍 PC 브랜드 에일리언웨어가 강력한 성능에 휴대성을 겸비한 새로운 게이밍 노트북 ‘에일리언웨어 m15(Alienware m15)’를 국내 출시한다.

에일리언웨어 m15는 에일리언웨어 노트북 중 가장 얇은 디자인에, 15인치 제품 중 가장 가벼운 무게를 자랑한다. 마그네슘 합금 등 가볍고 견고한 고급 소재로 제작된 이번 신제품은 두께 17.9mm, 무게 2.16kg이다. 기존 모델인 ‘에일리언웨어 15’ 대비 두께는 17% 줄이고, 무게는 38%나 낮춰, 휴대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기본 가격은 265만9천원부터 시작하며, ‘에픽 실버’와 ‘네뷸라 레드’ 두 가지 색상 중 고를 수 있다.

에일리언웨어 m15는 8세대 인텔 코어 i7 프로세서와 Max-Q 디자인 기술을 적용한 엔비디아 지포스 GTX 1070 및 1060 그래픽카드, 최대 32GB의 2666Mhz DDR4 메모리를 장착했다. 15.6인치 디스플레이는 디자인을 위해 베젤을 줄였으며, 144Hz 주사율의 풀HD 해상도(1920×1080)나 60Hz 주사율의 UHD(3840×2160) 해상도 중 선택할 수 있다.

|에일리언웨어 네뷸라 레드 색상.

또, 50% 더 얇은 팬 블레이드와 CPU 증기 챔버를 장착한 냉각기술 ‘에일리언웨어 크라이오-테크 v2.0’를 적용해 CPU 사용량이 높은 고사양 게임도 성능 저하 없이 장시간 플레이할 수 있다.

델에 따르면, 기본 탑재된 60WHr 배터리 외에 90WHr 배터리 옵션으로 업그레이드 장착하면 이동 중에도 최대 13시간 동안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한편, 이번 신제품에는 올해 초 ‘국제소비자가전박람회 2018(CES 2018)’에서 선보인 ‘에일리언웨어 커맨드 센터’ 소프트웨어가 탑재됐다. 사용자는 에일리언웨어 커맨드 센터를 통해 시스템 설정, 콘텐츠 및 기타 기능을 통합 관리하고 PC 및 주변기기를 최적화할 수 있다.